2019-04-16. QT큐티체조. 마가복음 Mark 14:53~65.

간단설명. 거짓과 진리에 대한 예수님의 대응

성경본문. 마가복음 Mark 14:53~65
한글성경.
53그들이 예수를 끌고 대제사장에게로 가니 대제사장들과 장로들과 서기관들이 다 모이더라 54베드로가 예수를 멀찍이 따라 대제사장의 집 뜰 안까지 들어가서 아랫사람들과 함께 앉아 불을 쬐더라 55대제사장들과 온 공회가 예수를 죽이려고 그를 칠 증거를 찾되 얻지 못하니 56이는 예수를 쳐서 거짓 증언 하는 자가 많으나 그 증언이 서로 일치하지 못함이라 57어떤 사람들이 일어나 예수를 쳐서 거짓 증언 하여 이르되 58우리가 그의 말을 들으니 손으로 지은 이 성전을 내가 헐고 손으로 짓지 아니한 다른 성전을 사흘 동안에 지으리라 하더라 하되 59그 증언도 서로 일치하지 않더라 60대제사장이 가운데 일어서서 예수에게 물어 이르되 너는 아무 대답도 없느냐 이 사람들이 너를 치는 증거가 어떠하냐 하되 61침묵하고 아무 대답도 아니하시거늘 대제사장이 다시 물어 이르되 네가 찬송 받을 이의 아들 그리스도냐 62예수께서 이르시되 내가 그니라 인자가 권능자의 우편에 앉은 것과 하늘 구름을 타고 오는 것을 너희가 보리라 하시니 63대제사장이 자기 옷을 찢으며 이르되 우리가 어찌 더 증인을 요구하리요 64그 신성 모독 하는 말을 너희가 들었도다 너희는 어떻게 생각하느냐 하니 그들이 다 예수를 사형에 해당한 자로 정죄하고 65어떤 사람은 그에게 침을 뱉으며 그의 얼굴을 가리고 주먹으로 치며 이르되 선지자 노릇을 하라 하고 하인들은 손바닥으로 치더라

영어성경.
53They took Jesus to the high priest, and all the chief priests, elders and teachers of the law came together. 54Peter followed him at a distance, right into the courtyard of the high priest. There he sat with the guards and warmed himself at the fire. 55The chief priests and the whole Sanhedrin were looking for evidence against Jesus so that they could put him to death, but they did not find any. 56Many testified falsely against him, but their statements did not agree. 57Then some stood up and gave this false testimony against him: 58″We heard him say, ‘I will destroy this man-made temple and in three days will build another, not made by man.’ ” 59Yet even then their testimony did not agree. 60Then the high priest stood up before them and asked Jesus, “Are you not going to answer? What is this testimony that these men are bringing against you?” 61But Jesus remained silent and gave no answer. Again the high priest asked him, “Are you the Christ, the Son of the Blessed One?” 62″I am,” said Jesus. “And you will see the Son of Man sitting at the right hand of the Mighty One and coming on the clouds of heaven.” 63The high priest tore his clothes. “Why do we need any more witnesses?” he asked. 64″You have heard the blasphemy. What do you think?” They all condemned him as worthy of death. 65Then some began to spit at him; they blindfolded him, struck him with their fists, and said, “Prophesy!” And the guards took him and beat him.

도움말.
공회(55절). 로마가 인정하던 유대인 자치 기구로 71명의 제사장, 장로, 서기관들로 구성됨.
내가 그니라(62절). 복음서에서 가장 분명하게 예수님께서 자신의 신분을 확인해 주신 표현
신 17:6 죽일 자를 두 사람이나 세 사람의 증언으로 죽일 것이요 한 사람의 증언으로는 죽이지 말 것이며
단 7:13 내가 또 밤 환상 중에 보니 인자 같은 이가 하늘 구름을 타고 와서 옛적부터 항상 계신 이에게 나아가 그 앞으로 인도되매

큐티체조.
↑위로 하나님. 대제사장들이 예수님의 죄목을 찾지 못한 이유는 무엇입니까?(56절)
↓아래로 인간. 대제사장들이 예수님을 죽이기 위해 찾은 죄목은 무엇입니까?(64절)
? 물어봐. 거짓 증거 앞에서 침묵하던 예수님께서 “네가 찬송받을 이의 아들 그리스도냐”라는 질문에 답하신 이유는 무엇입니까?
! 느껴봐. 거짓에는 침묵하셨지만 신성모독의 증거가 될 진리에는 답하신 주님을 보며 무엇을 느낍니까?
↔옆으로 실천해. 사람들이 나를 험담하고 거짓 증거를 퍼뜨려 억울한 상황일 때 어떻게 대처합니까? 내 유익을 구하지 않고 진리를 위해 당당해지려면 내 모습 중 무엇을 바꿔야 합니까?

Meditation.
예수님을 죽이려 했던 자들은 예수님을 대제사장의 집으로 끌고 가 심문합니다. 그들은 미리 짜 놓은 죄를 예수님께 뒤집어씌워 죽이려 했습니다. 하지만 증인으로 나선 사람은 많았지만 그들의 증언은 서로 일치하지 않았습니다(56절). 당시에는 두 사람 이상의 증언이 일치해야 실형이 선고됐는데(참조 신 17:6), 증언 자체가 맞지 않아 죄를 입증할 수 없게 됐습니다. 그러자 예수님을 다시 한 번 신성모독죄로 몰아가기 위해 대제사장이 나섭니다. 예수님께서는 거짓 증거 앞에서는 침묵하셨지만, “네가 찬송받을 이의 아들 그리스도냐”라는 대제사장의 질문에 “내가 그니라”고 답하셨습니다. 왜냐하면 예수님께서 그리스도이시기 때문입니다. 이후 자신을 ‘하늘 구름을 타고 오는 인자’라 칭하시며, 진리 확증을 두려워하지 않으셨습니다(62절, 참조 단 7:13). 예수님께서는 어떤 위협에 처해도 자신의 유익을 구하지 않으셨고, 진리를 지켜 내기 위해 당당하셨습니다. 이처럼 그리스도의 제자 된 자는 늘 말씀의 성취를 기대하며 진리를 위해 당당해야 합니다. 나 자신의 유익이 아니라 예수님처럼 진리 수호를 위해 당당한 자가 되게 하소서.<날솟샘에서 가져왔습니다>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