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7-16. QT큐티체조. 민수기 Numbers 21:21~26.

간단설명. 시혼이 지나감을 용납하지 아니하고

성경본문. 민수기 Numbers 21:21~26
한글성경.
21이스라엘이 아모리 왕 시혼에게 사신을 보내어 이르되 22우리에게 당신의 땅을 지나가게 하소서 우리가 밭에든지 포도원에든지 들어가지 아니하며 우물물도 마시지 아니하고 당신의 지경에서 다 나가기까지 왕의 큰길로만 지나가리이다 하나 23시혼이 이스라엘이 자기 영토로 지나감을 용납하지 아니하고 그의 백성을 다 모아 이스라엘을 치러 광야로 나와서 야하스에 이르러 이스라엘을 치므로 24이스라엘이 칼날로 그들을 쳐서 무찌르고 그 땅을 아르논에서부터 얍복까지 점령하여 암몬 자손에게까지 미치니 암몬 자손의 경계는 견고하더라 25이스라엘이 이같이 그 모든 성읍을 빼앗고 그 아모리인의 모든 성읍 헤스본과 그 모든 촌락에 거주하였으니 26헤스본은 아모리인의 왕 시혼의 도성이라 시혼이 그 전 모압 왕을 치고 그의 모든 땅을 아르논까지 그의 손에서 빼앗았더라

영어성경.
21Israel sent messengers to say to Sihon king of the Amorites: 22″Let us pass through your country. We will not turn aside into any field or vineyard, or drink water from any well. We will travel along the king’s highway until we have passed through your territory.” 23But Sihon would not let Israel pass through his territory. He mustered his entire army and marched out into the desert against Israel. When he reached Jahaz, he fought with Israel. 24Israel, however, put him to the sword and took over his land from the Arnon to the Jabbok, but only as far as the Ammonites, because their border was fortified. 25Israel captured all the cities of the Amorites and occupied them, including Heshbon and all its surrounding settlements. 26Heshbon was the city of Sihon king of the Amorites, who had fought against the former king of Moab and had taken from him all his land as far as the Arnon.

도움말.
신 7:1~2 …네 앞에서 여러 민족 헷 족속과 기르가스 족속과 아모리 족속과 가나안 족속과 브리스 족속과 히위 족속과 여부스 족속 곧 너보다 많고 힘이 센 일곱 족속을 쫓아내실 때에 네 하나님 여호와께서 그들을 네게 넘겨 네게 치게 하시리니 그때에 너는 그들을 진멸할 것이라 그들과 어떤 언약도 하지 말 것이요 그들을 불쌍히 여기지도 말 것이며
창 15:16 네 자손은 사대 만에 이 땅으로 돌아오리니 이는 아모리 족속의 죄악이 아직 가득 차지 아니함이니라 하시더니
잠 16:18 교만은 패망의 선봉이요 거만한 마음은 넘어짐의 앞잡이니라

큐티체조.
↑위로 하나님. 이스라엘이 아모리왕 시혼에게 요청한 내용은 무엇입니까?(22절)
↓아래로 인간. 이스라엘의 요청을 거절한 아모리 족속은 어떻게 됐습니까?(25절)
? 물어봐. 아모리왕 시혼이 이스라엘의 요청을 거절한 이유는 무엇입니까?
! 느껴봐. 자신의 능력을 과신한 아모리왕의 잘못된 판단이 낳은 참혹한 결과를 보며 무엇을 느낍니까?
↔옆으로 실천해. 하나님보다 내 능력과 계획을 과신해 실패했던 경험은 무엇입니까? 내가 오늘 겸손하게 하나님의 말씀에 순종함으로 승리해야 할 문제는 무엇입니까?

Meditation.
이스라엘은 가나안 땅으로 들어가기 위해 아모리 땅을 지나야 했습니다. 아모리 족속은 진멸의 대상으로(참조 신 7:1~2), 아브라함 당시부터 죄악으로 인해 멸망이 예언됐던 족속입니다(참조 창 15:16). 이런 그들에게 이스라엘은 길을 통과하게 해 달라고 요청하지만, 아모리왕 시혼은 이스라엘의 요청을 거부했습니다. 사실 헤스본과 아르논에 이르는 땅은 시혼이 모압왕에게서 빼앗은 땅으로 자신이 자랑으로 삼던 곳이었습니다. 하지만 시혼의 교만함은 하나님을 대적하게 만들었고, 그 결과 모든 땅을 뺏기고 맙니다. 이처럼 하나님의 인도하심을 가로막은 결과는 참담합니다. 그러므로 하나님의 자녀는 자랑이 교만을 낳고, 교만이 패망으로 이어진다는 사실을 기억하며 항상 하나님 앞에서 겸손해야 합니다(참조 잠 16:18). 또한 날마다 하나님의 인도하심을 믿고, 마침내 얻게 될 승리도 하나님의 손에 달려 있음을 기억하며 살아야 합니다. 지금 이 순간 내 교만함과 자랑이 하나님의 뜻을 막고 있지는 않은지 돌아보기 바랍니다. 하나님을 대적하지 않고 겸손함으로 하나님의 뜻을 세우는 주의 백성이 되게 하소서.
<날솟샘에서 가져와 편집했습니다>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