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5-06-04. QT큐티체조.

간단설명. 아브라함의 종은 리브가의 가족들이 그를 며칠 더 머물게 하라는 청을 거절하고 주인에게 인도한다.

성경본문. 창세기 24:50-67
한글본문.
50라반과 브두엘이 대답하여 이르되 이 일이 여호와께로 말미암았으니 우리는 가부를 말할 수 없노라 51리브가가 당신 앞에 있으니 데리고 가서 여호와의 명령대로 그를 당신의 주인의 아들의 아내가 되게 하라 52아브라함의 종이 그들의 말을 듣고 땅에 엎드려 여호와께 절하고 53은금 패물과 의복을 꺼내어 리브가에게 주고 그의 오라버니와 어머니에게도 보물을 주니라 54이에 그들 곧 종과 동행자들이 먹고 마시고 유숙하고 아침에 일어나서 그가 이르되 나를 보내어 내 주인에게로 돌아가게 하소서 55리브가의 오라버니와 그의 어머니가 이르되 이 아이로 하여금 며칠 또는 열흘을 우리와 함께 머물게 하라 그 후에 그가 갈 것이니라 56그 사람이 그들에게 이르되 나를 만류하지 마소서 여호와께서 내게 형통한 길을 주셨으니 나를 보내어 내 주인에게로 돌아가게 하소서 57그들이 이르되 우리가 소녀를 불러 그에게 물으리라 하고 58리브가를 불러 그에게 이르되 네가 이 사람과 함께 가려느냐 그가 대답하되 가겠나이다 59그들이 그 누이 리브가와 그의 유모와 아브라함의 종과 그 동행자들을 보내며 60리브가에게 축복하여 이르되 우리 누이여 너는 천만인의 어머니가 될지어다 네 씨로 그 원수의 성 문을 얻게 할지어다 61리브가가 일어나 여자 종들과 함께 낙타를 타고 그 사람을 따라가니 그 종이 리브가를 데리고 가니라 62그 때에 이삭이 브엘라해로이에서 왔으니 그가 네게브 지역에 거주하였음이라 63이삭이 저물 때에 들에 나가 묵상하다가 눈을 들어 보매 낙타들이 오는지라 64리브가가 눈을 들어 이삭을 바라보고 낙타에서 내려 65종에게 말하되 들에서 배회하다가 우리에게로 마주 오는 자가 누구냐 종이 이르되 이는 내 주인이니이다 리브가가 너울을 가지고 자기의 얼굴을 가리더라 66종이 그 행한 일을 다 이삭에게 아뢰매 67이삭이 리브가를 인도하여 그의 어머니 사라의 장막으로 들이고 그를 맞이하여 아내로 삼고 사랑하였으니 이삭이 그의 어머니를 장례한 후에 위로를 얻었더라

영어본문.
50 Laban and Bethuel answered, “This is from the LORD; we can say nothing to you one way or the other. 51 Here is Rebekah; take her and go, and let her become the wife of your master’s son, as the LORD has directed.” 52 When Abraham’s servant heard what they said, he bowed down to the ground before the LORD. 53 Then the servant brought out gold and silver jewelry and articles of clothing and gave them to Rebekah; he also gave costly gifts to her brother and to her mother. 54 Then he and the men who were with him ate and drank and spent the night there. When they got up the next morning, he said, “Send me on my way to my master.” 55 But her brother and her mother replied, “Let the girl remain with us ten days or so; then you may go.” 56 But he said to them, “Do not detain me, now that the LORD has granted success to my journey. Send me on my way so I may go to my master.” 57 Then they said, “Let’s call the girl and ask her about it.” 58 So they called Rebekah and asked her, “Will you go with this man?” “I will go,” she said. 59 So they sent their sister Rebekah on her way, along with her nurse and Abraham’s servant and his men. 60 And they blessed Rebekah and said to her, “Our sister, may you increase to thousands upon thousands; may your offspring possess the gates of their enemies.” 61 Then Rebekah and her maids got ready and mounted their camels and went back with the man. So the servant took Rebekah and left. 62 Now Isaac had come from Beer Lahai Roi, for he was living in the Negev. 63 He went out to the field one evening to meditate, and as he looked up, he saw camels approaching. 64 Rebekah also looked up and saw Isaac. She got down from her camel 65 and asked the servant, “Who is that man in the field coming to meet us?” “He is my master,” the servant answered. So she took her veil and covered herself. 66 Then the servant told Isaac all he had done. 67 Isaac brought her into the tent of his mother Sarah, and he married Rebekah. So she became his wife, and he loved her; and Isaac was comforted after his mother’s death.

도움말.
보물(53절). 히브리어로 ‘미그다’이며, 가장 좋은 물건들 중에서 엄선한 최상의 물건(costly gift)을 의미한다.
유숙(54절). 여장을 풀고 묵는다는 뜻이다.
유모(59절). 이름은 ‘드보라’다(창 35:8 참조).
브엘라해로이(62절). ‘살아계셔서 나를 감찰하시는 분의 우물’이라는 뜻으로 전에 하갈이 이곳에서 여호와의 사자를 만났다(창 16:7-14 참조).

큐티체조.
⬆ 위로 하나님. 하나님은 아브라함의 종이 이삭에게 도착할 때까지 어떻게 인도하시는가?(51, 56, 58, 61 참조).
⬇ 아래로 인간. 리브가의 가족은 하나님이 행하신 일을 듣고 어떤 반응을 보이는가(50-51절)?
? 물어봐. 종이 리브가의 집에 머물기를 거절하고 서둘러 아브라함에게 돌아가려는 이유는 무엇일까(56절)?
! 느껴봐. 하나님이 인도하신 일임에도 내가 주저하며 미루고 있는 일은 없는가?
➡ 옆으로 실천해. 하나님의 인도하심을 순순히 따를 수 있도록 치워야 할 가장 큰 걸림돌은 무엇인가?

Meditation. 하나님의 역사에 발맞춘 순종.
아브라함의 종은 리브가의 가족에게 지금까지 인도하신 분이 하나님임을 고백하고 리브가의 혼인 승락을 받아낸다. 물론 여기에는 하나님의 인도하심에 대한 리브가 가족의 분명한 인정과 순종이 있었기에 가능했다. 그리고 그는 여기서 멈추지 않고 허락을 받은 다음 날 곧바로 주인에게 돌아갈 것을 요청한다.
신부의 혼인이 결정되면 열흘 정도 친정에 머무르며 작별의 슬픔을 나누는 것이 당시의 관례였다. 그러나 종은 이런 틈을 주지 않고 곧바로 내려갈 것을 요청한다. 하나님의 인도하심이 확실한 이상 지체할 수 없다는 것이다. 이에 대해 리브가가 흔쾌히 따라나서겠다고 응답하고, 그의 가족도 결국 인간적인 아쉬움과 당혹스러움을 뒤로하고 선명한 하나님의 인도하심에 순종한다. 이처럼 하나님의 역사는 그의 인도하심에 끝까지 신실하게 반응하는 사람들로 인해 막힘없이 초고속으로 진행된다. 당신은 어떠한가? 하나님의 인도하심을 구하는 것에서 나아가 그분의 인도하심이 막힘없이 진행되도록 나의 생각과 판단을 기꺼이 내려놓고, 그분의 인도에 신실하게 움직이는가?
<young2080에서 가져왔습니다>

Advertisements

Leave a Reply

Fill in your details below or click an icon to log in:

WordPress.com Log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WordPress.com account. Log Out / Change )

Twitter picture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Twitter account. Log Out / Change )

Facebook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Facebook account. Log Out / Change )

Google+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Google+ account. Log Out / Change )

Connecting to %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