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5-06-10. QT큐티체조.

간단설명. 이삭이 어디를 가든지 하나님은 그와 동행하시며 복을 주신다. 이를 본 아비멜렉이 이삭을 찾아와 서로를 침범하지 않기로 하는 계약을 맺고 돌아간다.

성경본문. 창세기 26:12-33
한글본문.
12이삭이 그 땅에서 농사하여 그 해에 백 배나 얻었고 여호와께서 복을 주시므로 13그 사람이 창대하고 왕성하여 마침내 거부가 되어 14양과 소가 떼를 이루고 종이 심히 많으므로 블레셋 사람이 그를 시기하여 15그 아버지 아브라함 때에 그 아버지의 종들이 판 모든 우물을 막고 흙으로 메웠더라 16아비멜렉이 이삭에게 이르되 네가 우리보다 크게 강성한즉 우리를 떠나라 17이삭이 그 곳을 떠나 그랄 골짜기에 장막을 치고 거기 거류하며 18그 아버지 아브라함 때에 팠던 우물들을 다시 팠으니 이는 아브라함이 죽은 후에 블레셋 사람이 그 우물들을 메웠음이라 이삭이 그 우물들의 이름을 그의 아버지가 부르던 이름으로 불렀더라 19이삭의 종들이 골짜기를 파서 샘 근원을 얻었더니 20그랄 목자들이 이삭의 목자와 다투어 이르되 이 물은 우리의 것이라 하매 이삭이 그 다툼으로 말미암아 그 우물 이름을 에섹이라 하였으며 21또 다른 우물을 팠더니 그들이 또 다투므로 그 이름을 싯나라 하였으며 22이삭이 거기서 옮겨 다른 우물을 팠더니 그들이 다투지 아니하였으므로 그 이름을 르호봇이라 하여 이르되 이제는 여호와께서 우리를 위하여 넓게 하셨으니 이 땅에서 우리가 번성하리로다 하였더라 23이삭이 거기서부터 브엘세바로 올라갔더니 24그 밤에 여호와께서 그에게 나타나 이르시되 나는 네 아버지 아브라함의 하나님이니 두려워하지 말라 내 종 아브라함을 위하여 내가 너와 함께 있어 네게 복을 주어 네 자손이 번성하게 하리라 하신지라 25이삭이 그 곳에 제단을 쌓고, 여호와의 이름을 부르며 거기 장막을 쳤더니 이삭의 종들이 거기서도 우물을 팠더라 26아비멜렉이 그 친구 아훗삿과 군대 장관 비골과 더불어 그랄에서부터 이삭에게로 온지라 27이삭이 그들에게 이르되 너희가 나를 미워하여 나에게 너희를 떠나게 하였거늘 어찌하여 내게 왔느냐 28그들이 이르되 여호와께서 너와 함께 계심을 우리가 분명히 보았으므로 우리의 사이 곧 우리와 너 사이에 맹세하여 너와 계약을 맺으리라 말하였노라 29너는 우리를 해하지 말라 이는 우리가 너를 범하지 아니하고 선한 일만 네게 행하여 네가 평안히 가게 하였음이니라 이제 너는 여호와께 복을 받은 자니라 30이삭이 그들을 위하여 잔치를 베풀매 그들이 먹고 마시고 31아침에 일찍이 일어나 서로 맹세한 후에 이삭이 그들을 보내매 그들이 평안히 갔더라 32그 날에 이삭의 종들이 자기들이 판 우물에 대하여 이삭에게 와서 알리어 이르되 우리가 물을 얻었나이다 하매 33그가 그 이름을 세바라 한지라 그러므로 그 성읍 이름이 오늘까지 브엘세바더라

영어본문.
12 Isaac planted crops in that land and the same year reaped a hundredfold, because the LORD blessed him. 13 The man became rich, and his wealth continued to grow until he became very wealthy. 14 He had so many flocks and herds and servants that the Philistines envied him. 15 So all the wells that his father’s servants had dug in the time of his father Abraham, the Philistines stopped up, filling them with earth. 16 Then Abimelech said to Isaac, “Move away from us; you have become too powerful for us.” 17 So Isaac moved away from there and encamped in the Valley of Gerar and settled there. 18 Isaac reopened the wells that had been dug in the time of his father Abraham, which the Philistines had stopped up after Abraham died, and he gave them the same names his father had given them. 19 Isaac’s servants dug in the valley and discovered a well of fresh water there. 20 But the herdsmen of Gerar quarreled with Isaac’s herdsmen and said, “The water is ours!” So he named the well Esek, because they disputed with him. 21 Then they dug another well, but they quarreled over that one also; so he named it Sitnah. 22 He moved on from there and dug another well, and no one quarreled over it. He named it Reho-both, saying, “Now the LORD has given us room and we will flourish in the land.” 23 From there he went up to Beersheba. 24 That night the LORD appeared to him and said, “I am the God of your father Abraham. Do not be afraid, for I am with you; I will bless you and will increase the number of your descendants for the sake of my servant Abraham.” 25 Isaac built an altar there and called on the name of the LORD. There he pitched his tent, and there his servants dug a well. 26 Meanwhile, Abimelech had come to him from Gerar, with Ahuzzath his personal adviser and Phicol the commander of his forces. 27 Isaac asked them, “Why have you come to me, since you were hostile to me and sent me away?” 28 They answered, “We saw clearly that the LORD was with you; so we said, ‘There ought to be a sworn agreement between us’-between us and you. Let us make a treaty with you 29 that you will do us no harm, just as we did not molest you but always treated you well and sent you away in peace. And now you are blessed by the LORD.” 30 Isaac then made a feast for them, and they ate and drank. 31 Early the next morning the men swore an oath to each other. Then Isaac sent them on their way, and they left him in peace. 32 That day Isaac’s servants came and told him about the well they had dug. They said, “We’ve found water!” 33 He called it Shibah, and to this day the name of the town has been Beersheba.

도움말.
강성하다(16절). 위협을 느끼거나 부담이 될 정도로 힘이 세어졌다는 의미다(출 1:7, 20 참조).
브엘세바(23절). 일찍이 아브라함과 아비멜렉이 언약을 맺었던 곳이고 아브라함이 살던 곳이다(창 21:22-34 참조).

큐티체조.
⬆ 위로 하나님. 하나님은 이삭에게 어떤 복을 주셨는가(12-13절)?
⬇ 아래로 인간. 아비멜렉이 이삭을 찾아온 이유는 무엇인가(28절)?
? 물어봐. 아비멜렉은 왜 이삭을 쫓아냈을까(16절)?
! 느껴봐. 나는 주위 사람들과의 관계에서 갈등이 일어날 때 어떻게 대처하는가?
➡ 옆으로 실천해. 가까운 사람들과 다툼을 피할 수 있는 지혜로운 방법은 무엇일까?

Meditation. 애써 노력한 것을 포기해야 할 때.
이삭은 강력한 두 힘의 영향을 받고 있다. 하나는 복 주시려는 하나님의 손길이다. 이로 인해 극심한 흉년 가운데서도 100배의 소출을 얻을 뿐 아니라, 가축과 종도 심히 많아졌다. 다른 한편으로는 이런 이삭을 견제하려는 아비멜렉의 힘이 있다. 전에 아비멜렉이 아브라함에게 소유권을 인정해준 곳이었음에도 자기 소유라고 주장하고 싸움을 걸어온다.
이삭은 많은 노력과 노동을 들여 애써 판 우물을 두 번이나 포기하고 블레셋의 억지주장에 맞서는 다툼을 피하고 양보한다. 이삭은 점점 밀려 아브라함이 하나님을 만났던 브엘세바까지 이르게 된다. 결국 약속의 땅 안으로 밀려들어오게 된 것이다. 그러나 이곳에서 하나님은 이삭에게 복을 주시고, 아비멜렉은 이삭을 찾아와 평화불가침 조약을 체결한다. 결국 약속의 땅 경계 안에서 이삭을 방해하던 아비멜렉의 손길도 하나님의 선을 이룬 것이다. 애써 노력한 것을 포기해야 할 때 눈을 들어 이 모든 상황을 주관하시는 주님을 보라. 당신은 지금 잃는 것 같아도 더욱 그분의 손길 안에 붙들리기를 갈망하는가?
<young2080에서 가져왔습니다>

Advertisements

Leave a Reply

Fill in your details below or click an icon to log in:

WordPress.com Log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WordPress.com account. Log Out / Change )

Twitter picture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Twitter account. Log Out / Change )

Facebook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Facebook account. Log Out / Change )

Google+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Google+ account. Log Out / Change )

Connecting to %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