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5-07-22. QT큐티체조.

간단설명. 첫 언약에 속한 장막과 제사법은 현재 새롭게 임한 언약의 장막과 예배에 대한 비유 곧 예표적인 상징이다. 새 언약의 장막과 예법에 의해 개혁되기까지만 유효한 것이다.

성경본문. 히브리서 9:1-10
한글본문.
1첫 언약에도 섬기는 예법과 세상에 속한 성소가 있더라 2예비한 첫 장막이 있고 그 안에 등잔대와 상과 진설병이 있으니 이는 성소라 일컫고 3또 둘째 휘장 뒤에 있는 장막을 지성소라 일컫나니 4금 향로와 사면을 금으로 싼 언약궤가 있고 그 안에 만나를 담은 금 항아리와 아론의 싹난 지팡이와 언약의 돌판들이 있고 5그 위에 속죄소를 덮는 영광의 그룹들이 있으니 이것들에 관하여는 이제 낱낱이 말할 수 없노라 6이 모든 것을 이같이 예비하였으니 제사장들이 항상 첫 장막에 들어가 섬기는 예식을 행하고 7오직 둘째 장막은 대제사장이 홀로 일 년에 한 번 들어가되 자기와 백성의 허물을 위하여 드리는 피 없이는 아니하나니 8성령이 이로써 보이신 것은 첫 장막이 서 있을 동안에는 성소에 들어가는 길이 아직 나타나지 아니한 것이라 9이 장막은 현재까지의 비유니 이에 따라 드리는 예물과 제사는 섬기는 자를 그 양심상 온전하게 할 수 없나니 10이런 것은 먹고 마시는 것과 여러 가지 씻는 것과 함께 육체의 예법일 뿐이며 개혁할 때까지 맡겨 둔 것이니라

영어본문.
1 Now the first covenant had regulations for worship and also an earthly sanctuary. 2 A tabernacle was set up. In its first room were the lampstand, the table and the consecrated bread; this was called the Holy Place. 3 Behind the second curtain was a room called the Most Holy Place, 4 which had the golden altar of incense and the gold-covered ark of the covenant. This ark contained the gold jar of manna, Aaron’s staff that had budded, and the stone tablets of the covenant. 5 Above the ark were the cherubim of the Glory, overshadowing the atonement cover. But we cannot discuss these things in detail now. 6 When everything had been arranged like this, the priests entered regularly into the outer room to carry on their ministry. 7 But only the high priest entered the inner room, and that only once a year, and never without blood, which he offered for himself and for the sins the people had committed in ignorance. 8 The Holy Spirit was showing by this that the way into the Most Holy Place had not yet been disclosed as long as the first tabernacle was still standing. 9 This is an illustration for the present time, indicating that the gifts and sacrifices being offered were not able to clear the conscience of the worshiper. 10 They are only a matter of food and drink and various ceremonial washings–external regulations applying until the time of the new order.

도움말.
첫 장막(2, 6, 8절). 2, 6절은 땅의 성막의 성소를 가리키고, 8절은 땅에 세워진 성막 그 자체를 가리킨다.
둘째 장막(7절). 성막의 지성소를 의미한다. 이곳은 일 년 중 한 번 곧 속죄일에 오직 대제사장만이 들어갈 수 있었다(레 16: 11-16).
비유(9절). 헬라어 ‘파라볼레’로서 옆에(파라) 던져두다(발로)라는 뜻이다. 문맥 속에서는 실체 옆에서 예표적으로 상징하는 사물을 뜻한다.

큐티체조.
⬆ 위로 하나님. 하나님이 첫 언약에 속한 예법과 성소를 주신 이유는 무엇인가(10절)?
⬇ 아래로 인간. 제사장들과 대제사장의 차이는 무엇인가(6-7절)?
? 물어봐. 첫 언약에 속한 예물과 제사의 특징은 무엇인가(9-10절)?
! 느껴봐. 당신은 새 언약의 피로 인해 양심의 정결함을 얻었는가?
➡ 옆으로 실천해. 새 언약의 피로 정결케 된 양심을 가진 사람으로서 합당하지 못한 생각과 자세는 없는가? 어떻게 변화되어야 하겠는가?

Meditation. 새 언약 시대의 예고편.
첫 장막 곧 땅에 세워졌던 성막의 구조와 기능에 대한 설명이 상세히 다뤄진다. 첫째 휘장 뒤 성소와 둘째 휘장 뒤 지성소에 설치되었던 성전 기구들이 제시되고(3-5절), 제사장들과 대제사장이 감당했던 사역(6-7절)이 설명된다. 그러나 첫 장막 곧 성막을 중심으로 이루어졌던 제사는 명백한 한계가 있다. 땅의 성막은 ‘현재까지의 비유’ 곧 새 언약 장막이신 예수 그리스도와 그의 구속 사역에 대한 예표적 상징이며(9절), 새 언약의 제사로 개혁될 때까지만 그 의미와 기능을 위탁받은 한시적 구조물이다(10절). 그것은 제사 드리는 이들의 내면까지 온전하게 할 수 없었다(9절). 오직 하늘로부터 새롭게 임할 두 번째 장막에 대한 예고편이다.
첫 장막인 성막의 구조와 기능이 한 분 예수 그리스도의 구속 사역 안에 완전하게 포괄되었고 온전하게 성취되었다. 성막에 설치된 모든 기구들의 영적 의미와 기능들이 예수 그리스도 한 분 안에서 다 충족되었다. 예수 그리스도는 올인원(all in one)이시다. 당신은 지금 충분하고도 완전한 새 언약의 랜드마크가 되시는 예수 그리스도께 집중해서 살아가고 있는가?
<young2080에서 가져왔습니다>

Advertisements

Leave a Reply

Fill in your details below or click an icon to log in:

WordPress.com Log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WordPress.com account. Log Out / Change )

Twitter picture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Twitter account. Log Out / Change )

Facebook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Facebook account. Log Out / Change )

Google+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Google+ account. Log Out / Change )

Connecting to %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