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5-07-30. QT큐티체조.

간단설명. 믿음은 바라는 것들의 실상이며 보이지 않는 것들의 증거다. 믿음으로만 모든 세계가 하나님의 말씀으로 지어진 줄을 알게 된다. 믿음의 선진들도 이 믿음으로 증거를 얻었다.

성경본문. 히브리서 11:1-7
한글본문.
1믿음은 바라는 것들의 실상이요 보이지 않는 것들의 증거니 2선진들이 이로써 증거를 얻었느니라 3믿음으로 모든 세계가 하나님의 말씀으로 지어진 줄을 우리가 아나니 보이는 것은 나타난 것으로 말미암아 된 것이 아니니라 4믿음으로 아벨은 가인보다 더 나은 제사를 하나님께 드림으로 의로운 자라 하시는 증거를 얻었으니 하나님이 그 예물에 대하여 증언하심이라 그가 죽었으나 그 믿음으로써 지금도 말하느니라 5믿음으로 에녹은 죽음을 보지 않고 옮겨졌으니 하나님이 그를 옮기심으로 다시 보이지 아니하였느니라 그는 옮겨지기 전에 하나님을 기쁘시게 하는 자라 하는 증거를 받았느니라 6믿음이 없이는 하나님을 기쁘시게 하지 못하나니 하나님께 나아가는 자는 반드시 그가 계신 것과 또한 그가 자기를 찾는 자들에게 상 주시는 이심을 믿어야 할지니라 7믿음으로 노아는 아직 보이지 않는 일에 경고하심을 받아 경외함으로 방주를 준비하여 그 집을 구원하였으니 이로 말미암아 세상을 정죄하고 믿음을 따르는 의의 상속자가 되었느니라

영어본문.
1 Now faith is being sure of what we hope for and certain of what we do not see. 2 This is what the ancients were commended for. 3 By faith we understand that the universe was formed at God’s command, so that what is seen was not made out of what was visible. 4 By faith Abel offered God a better sacrifice than Cain did. By faith he was commended as a righteous man, when God spoke well of his offerings. And by faith he still speaks, even though he is dead. 5 By faith Enoch was taken from this life, so that he did not experience death; he could not be found, because God had taken him away. For before he was taken, he was commended as one who pleased God. 6 And without faith it is impossible to please God, because anyone who comes to him must believe that he exists and that he rewards those who earnestly seek him. 7 By faith Noah, when warned about things not yet seen, in holy fear built an ark to save his family. By his faith he condemned the world and became heir of the righteousness that comes by faith.

도움말.
실상(1절). 헬라어 ‘휘포스타시스’로서, 직역하면 아래에 세우는 것이라는 뜻이다. 곧 기초, 실체, 확증 등의 의미로 사용되었다.
증거(1절). 헬라어 ‘엘렝코스’로서, 객관적 증거 혹은 증명을 의미하는 법률용어다.

큐티체조.
⬆ 위로 하나님. 믿음으로 바라는 그 하나님은 어떠한 분이신가(6절)?
⬇ 아래로 인간. 믿음의 선진들이 증거를 얻는 방법은 무엇인가(1-2절)?
? 물어봐. 눈앞에 보이는 것들의 기원과 근거는 어떤 특성이 있는가(3절)?
! 느껴봐. 나는 보이는 것들만 실체로 여기고 그것들만 의지하려는 경향은 없는가?
➡ 옆으로 실천해. 이 땅에 보이는 모든 것들의 기원을 깨달았다면 나의 삶에는 어떤 변화가 있어야 하겠는가?

Meditation. 믿음의 명예의 전당.
믿음으로 그 약속의 실상과 증거를 획득했던 선조들의 면면이 드러난다(1-2절). 소위 ‘믿음의 명예의 전당’이다. 믿음의 거장들의 에피소드들을 살펴보면 모두 한결같이 ‘믿음으로’(11:4-5, 7-8, 11, 20, 22, 24, 29, 31)라는 명제가 견인한다. 원문도 동일하다. ‘피스테이’ 곧 믿음으로라는 표현을 의도적으로 가장 앞세운다. 믿음의 거장들의 삶은 그들의 감정과 생각보다 믿음이 앞섰고 믿음이 끌어갔음을 증언한다. 감정이 생기기도 전에, 이성으로 점검해 보기도 전에, 하나님의 말씀을 따라 믿음이 먼저 일한 것이다. 그 당당한 믿음의 걸음 뒤에 결국 이성과 감정도 뒤따르게 되었던 것이다. 믿음의 역사다.
하나님의 말씀 앞에서 이성과 감정의 눈치만 살펴서는 역사하는 믿음이 일어날 수 없다. 계산과 느낌과 경험을 통한 자기 확신이 득세하는 자리에 능력 있는 믿음은 설 자리가 없다. 참된 믿음은 이것들에 매여서는 안 된다. 이것을 거스르고 다스리는 것이 참 믿음이다. 당신의 믿음은 어떠한가? 감정과 이성에 의해 걸러지지 않은 순도 높은 믿음인가?
<young2080에서 가져왔습니다>

Advertisements

Leave a Reply

Fill in your details below or click an icon to log in:

WordPress.com Log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WordPress.com account. Log Out / Change )

Twitter picture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Twitter account. Log Out / Change )

Facebook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Facebook account. Log Out / Change )

Google+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Google+ account. Log Out / Change )

Connecting to %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