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5-12-18. QT큐티체조.

간단설명. 디모데에게 말씀을 전파하는 일에 더욱 힘쓰라고 권면하는 바울은 선한 싸움을 감당하고 끝까지 믿음을 지킨 사람들에게는 의의 면류관이 예비되어 있음을 분명히 밝힌다.

성경본문. 디모데후서 4:1-8
한글본문.
1하나님 앞과 살아 있는 자와 죽은 자를 심판하실 그리스도 예수 앞에서 그가 나타나실 것과 그의 나라를 두고 엄히 명하노니 2너는 말씀을 전파하라 때를 얻든지 못 얻든지 항상 힘쓰라 범사에 오래 참음과 가르침으로 경책하며 경계하며 권하라 3때가 이르리니 사람이 바른 교훈을 받지 아니하며 귀가 가려워서 자기의 사욕을 따를 스승을 많이 두고 4또 그 귀를 진리에서 돌이켜 허탄한 이야기를 따르리라 5그러나 너는 모든 일에 신중하여 고난을 받으며 전도자의 일을 하며 네 직무를 다하라 6전제와 같이 내가 벌써 부어지고 나의 떠날 시각이 가까웠도다 7나는 선한 싸움을 싸우고 나의 달려갈 길을 마치고 믿음을 지켰으니 8이제 후로는 나를 위하여 의의 면류관이 예비되었으므로 주 곧 의로우신 재판장이 그 날에 내게 주실 것이며 내게만 아니라 주의 나타나심을 사모하는 모든 자에게도니라

영어본문.
1 In the presence of God and of Christ Jesus, who will judge the living and the dead, and in view of his appearing and his kingdom, I give you this charge: 2 Preach the Word; be prepared in season and out of season; correct, rebuke and encourage — with great patience and careful instruction. 3 For the time will come when men will not put up with sound doctrine. Instead, to suit their own desires, they will gather around them a great number of teachers to say what their itching ears want to hear. 4 They will turn their ears away from the truth and turn aside to myths. 5 But you, keep your head in all situations, endure hardship, do the work of an evangelist, discharge all the duties of your ministry. 6 For I am already being poured out like a drink offering, and the time has come for my departure. 7 I have fought the good fight, I have finished the race, I have kept the faith. 8 Now there is in store for me the crown of righteousness, which the Lord, the righteous Judge, will award to me on that day — and not only to me, but also to all who have longed for his appearing.

도움말.
전제(6절). 제단 위에 있는 제물 위에 포도주를 붓는 마지막 제사의식으로, 바울 자신이 살아온 희생적 삶과 다가올 순교를 의미한다(빌 2:17).

큐티체조.
⬆ 위로 하나님. 그 날 곧 세상 끝 날에 의로우신 재판장이 하시는 일은 무엇인가(8절)?
⬇ 아래로 인간. 말씀을 맡은 디모데가 마땅히 행할 일들은 무엇인가(2, 5절)?
? 물어봐. 바울은 자신이 평생 감당해 온 사역을 무엇에 비유하고 있는가(6절)?
! 느껴봐. 나는 누군가를 위해 헌신하는 삶을 살아가고 있는가?
➡ 옆으로 실천해. 나는 누구에게 그리고 어떻게 전도인의 사명을 감당해야 하겠는가?

Meditation. 전제와 같이 부어지는 삶
바울은 최고 권위의 법정으로 디모데를 소환한다. 하나님 앞과 그리스도 예수 앞이다. 그는 그 권위에 의지해 디모데에게 아홉 가지를 엄히 명한다(1절). 말씀을 전파하고, 무시로 힘쓰며, 오래 참음으로 가르쳐 경책하고, 경계하며, 권하고(2절), 매사에 신중하며, 고난을 즐거이 받고, 전도자의 일을 하며, 맡겨진 직무를 다하라고 한다(3절). 그리고 바울은 자신이 살아 온 삶을 전제에 빗대 말한다(6절). 전제란 번제물 위에 포도주를 붓는 제사 의식이다. 자신의 평생 사역은 성도와 교회의 제물들로 하여금 더욱 짙은 향기로 하나님께 흠향 되게 하는 헌신이었음을 밝힌다. 또한 그 일을 싸우듯 감당했고 이제는 다 마치고 믿음을 지켰다고 고백하면서 의의 면류관을 바라본다(7절). 그리고 그 면류관은 모든 사람들이 받을 수 있는 것임을 확증하면서(8절) 그 복된 레이스에 모든 그리스도인들을 초대하고 있다.
당신은 지금 누군가에게 전제와 같이 부어지는 삶을 살고 있는가? 또한 당신에게 건네진 바통을 들고 그 믿음의 레이스에 전심전력하고 있는가?
<young2080에서 가져왔습니다>

Advertisements

Leave a Reply

Fill in your details below or click an icon to log in:

WordPress.com Log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WordPress.com account. Log Out / Change )

Twitter picture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Twitter account. Log Out / Change )

Facebook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Facebook account. Log Out / Change )

Google+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Google+ account. Log Out / Change )

Connecting to %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