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5-12-31. QT큐티체조.

간단설명. 여호와께서는 나의 모든 것을 아신다. 그의 임재와 손길을 피하고 도망갈 수 있는 곳은 없다. 그가 나를 기묘하게 지으셨고, 기이한 일을 행하시기에 감사의 고백을 올릴 수밖에 없다.

성경본문. 시편 139:1-18
한글본문.
1여호와여 주께서 나를 살펴 보셨으므로 나를 아시나이다 2주께서 내가 앉고 일어섬을 아시고 멀리서도 나의 생각을 밝히 아시오며 3나의 모든 길과 내가 눕는 것을 살펴 보셨으므로 나의 모든 행위를 익히 아시오니 4여호와여 내 혀의 말을 알지 못하시는 것이 하나도 없으시니이다 5주께서 나의 앞뒤를 둘러싸시고 내게 안수하셨나이다 6이 지식이 내게 너무 기이하니 높아서 내가 능히 미치지 못하나이다 7내가 주의 영을 떠나 어디로 가며 주의 앞에서 어디로 피하리이까 8내가 하늘에 올라갈지라도 거기 계시며 스올에 내 자리를 펼지라도 거기 계시니이다 9내가 새벽 날개를 치며 바다 끝에 가서 거주할지라도 10거기서도 주의 손이 나를 인도하시며 주의 오른손이 나를 붙드시리이다 11내가 혹시 말하기를 흑암이 반드시 나를 덮고 나를 두른 빛은 밤이 되리라 할지라도 12주에게서는 흑암이 숨기지 못하며 밤이 낮과 같이 비추이나니 주에게는 흑암과 빛이 같음이니이다 13주께서 내 내장을 지으시며 나의 모태에서 나를 만드셨나이다 14내가 주께 감사하옴은 나를 지으심이 심히 기묘하심이라 주께서 하시는 일이 기이함을 내 영혼이 잘 아나이다 15내가 은밀한 데서 지음을 받고 땅의 깊은 곳에서 기이하게 지음을 받은 때에 나의 형체가 주의 앞에 숨겨지지 못하였나이다 16내 형질이 이루어지기 전에 주의 눈이 보셨으며 나를 위하여 정한 날이 하루도 되기 전에 주의 책에 다 기록이 되었나이다 17하나님이여 주의 생각이 내게 어찌 그리 보배로우신지요 그 수가 어찌 그리 많은지요 18내가 세려고 할지라도 그 수가 모래보다 많도소이다 내가 깰 때에도 여전히 주와 함께 있나이다

영어본문.
1 O LORD, you have searched me and you know me. 2 You know when I sit and when I rise; you perceive my thoughts from afar. 3 You discern my going out and my lying down; you are familiar with all my ways. 4 Before a word is on my tongue you know it completely, O LORD. 5 You hem me in–behind and before; you have laid your hand upon me. 6 Such knowledge is too wonderful for me, too lofty for me to attain. 7 Where can I go from your Spirit? Where can I flee from your presence? 8 If I go up to the heavens, you are there; if I make my bed in the depths, you are there. 9 If I rise on the wings of the dawn, if I settle on the far side of the sea, 10 even there your hand will guide me, your right hand will hold me fast. 11 If I say, “Surely the darkness will hide me and the light become night around me,” 12 even the darkness will not be dark to you; the night will shine like the day, for darkness is as light to you. 13 For you created my inmost being; you knit me together in my mother’s womb. 14 I praise you because I am fearfully and wonderfully made; your works are wonderful, I know that full well. 15 My frame was not hidden from you when I was made in the secret place. When I was woven together in the depths of the earth, 16 your eyes saw my unformed body. All the days ordained for me were written in your book before one of them came to be. 17 How precious to me are your thoughts, O God! How vast is the sum of them! 18 Were I to count them, they would outnumber the grains of sand. When I awake, I am still with you.

도움말.
만드셨나이다(13절). 히브리어 ‘사카크’로서, 직물을 짜다, 뜨다(knit together)라는 의미다.
지음을 받은(15절). 히브리어 ‘라캄’으로, 엮다, 수놓다(weave together)라는 뜻이다.

큐티체조.
⬆ 위로 하나님. 여호와 하나님은 무엇을 아시는가(1-4절)?
⬇ 아래로 인간. 하나님의 일이 얼마나 기이한지 잘 아는 사람은 어떻게 반응하는가(14절)?
? 물어봐. 주의 손이 하시는 일들은 무엇인가(5, 10절)?
! 느껴봐. 나는 하나님의 눈길 앞에서 숨겨질 수 없는 존재임을 늘 기억하는가?
➡ 옆으로 실천해. 내가 하나님의 눈길 앞에서 숨기려 하기보다 감사해야 할 점은 무엇인가?

Meditation. 인생, 하나님의 수제 명품
다윗은 자신이 하나님의 눈길 앞에서 결코 숨겨질 수 없고(1-4절), 그 손길로부터 결코 도망칠 수 없는(5-10절) 존재임을 갈파한다. 그리고 자신이 하나님의 손에 의해서 기묘하고도 기이하게 창조되었음을 고백한다. 특히 하나님께로부터 어떻게 창조되었는지 그 방법에 주목한다(13-16절). 다윗은 하나님이 친히 ‘손뜨개질’을 통해 자신을 지으시고 만드셨다고 통찰한다(뜻풀이 참조). 인생은 하늘 공장의 생산 라인에서 일괄적으로 대량생산 된 것이 아니다. 한 올 한 올 친히 하나님이 짜고 뜨셨다. 성부 성자 성령 하나님의 형상과 모양의 실로 엮어 짠 유일무이한 작품이다. 하나님의 맞춤 수제 명품인 것이다. 여기에 어찌 실패가 있겠는가! 어찌 불량이 있겠는가!
당신도 하나님이 친히 뜨개질로 만드신 작품이며 명품이다. 그 어떤 존재와도 비교할 수 없는 유일한 가치와 독특한 의미를 지닌다. 감사함으로 자신을 용납하고 더욱 귀히 여기라. 당신만이 감당할 수 있는 그 선한 일(엡 2:10)을 도모하고 이루라. 당신은 이러한 참된 자아와, 그리고 배후에 계신 장인(匠人)과 대면했는가?
<young2080에서 가져왔습니다>

Advertisements

Leave a Reply

Fill in your details below or click an icon to log in:

WordPress.com Log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WordPress.com account. Log Out / Change )

Twitter picture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Twitter account. Log Out / Change )

Facebook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Facebook account. Log Out / Change )

Google+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Google+ account. Log Out / Change )

Connecting to %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