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6-03-02

간단설명. 예수님이 제자 중 하나가 자신을 팔 것이라고 말씀하자 제자들은 서로를 보며 의심한다. 예수님이 가룟 유다에게 떡 조각을 주시자 그것을 받은 유다는 사탄에 붙들려 밖으로 나간다.

성경본문. 요한복음 13:18-30
한글본문.
18내가 너희 모두를 가리켜 말하는 것이 아니니라 나는 내가 택한 자들이 누구인지 앎이라 그러나 내 떡을 먹는 자가 내게 발꿈치를 들었다 한 성경을 응하게 하려는 것이니라 19지금부터 일이 일어나기 전에 미리 너희에게 일러 둠은 일이 일어날 때에 내가 그인 줄 너희가 믿게 하려 함이로라 20내가 진실로 진실로 너희에게 이르노니 내가 보낸 자를 영접하는 자는 나를 영접하는 것이요 나를 영접하는 자는 나를 보내신 이를 영접하는 것이니라 21예수께서 이 말씀을 하시고 심령이 괴로워 증언하여 이르시되 내가 진실로 진실로 너희에게 이르노니 너희 중 하나가 나를 팔리라 하시니 22제자들이 서로 보며 누구에게 대하여 말씀하시는지 의심하더라 23예수의 제자 중 하나 곧 그가 사랑하시는 자가 예수의 품에 의지하여 누웠는지라 24시몬 베드로가 머릿짓을 하여 말하되 말씀하신 자가 누구인지 말하라 하니 25그가 예수의 가슴에 그대로 의지하여 말하되 주여 누구니이까 26예수께서 대답하시되 내가 떡 한 조각을 적셔다 주는 자가 그니라 하시고 곧 한 조각을 적셔서 가룟 시몬의 아들 유다에게 주시니 27조각을 받은 후 곧 사탄이 그 속에 들어간지라 이에 예수께서 유다에게 이르시되 네가 하는 일을 속히 하라 하시니 28이 말씀을 무슨 뜻으로 하셨는지 그 앉은 자 중에 아는 자가 없고 29어떤 이들은 유다가 돈궤를 맡았으므로 명절에 우리가 쓸 물건을 사라 하시는지 혹은 가난한 자들에게 무엇을 주라 하시는 줄로 생각하더라 30유다가 그 조각을 받고 곧 나가니 밤이러라

영어본문.
18 “I am not referring to all of you; I know those I have chosen. But this is to fulfill the scripture: ‘He who shares my bread has lifted up his heel against me.’ 19 “I am telling you now before it happens, so that when it does happen you will believe that I am He. 20 I tell you the truth, whoever accepts anyone I send accepts me; and whoever accepts me accepts the one who sent me.” 21 After he had said this, Jesus was troubled in spirit and testified, “I tell you the truth, one of you is going to betray me.” 22 His disciples stared at one another, at a loss to know which of them he meant. 23 One of them, the disciple whom Jesus loved, was reclining next to him. 24 Simon Peter motioned to this disciple and said, “Ask him which one he means.” 25 Leaning back against Jesus, he asked him, “Lord, who is it?” 26 Jesus answered, “It is the one to whom I will give this piece of bread when I have dipped it in the dish.” Then, dipping the piece of bread, he gave it to Judas Iscariot, son of Simon. 27 As soon as Judas took the bread, Satan entered into him. “What you are about to do, do quickly,” Jesus told him, 28 but no one at the meal understood why Jesus said this to him. 29 Since Judas had charge of the money, some thought Jesus was telling him to buy what was needed for the Feast, or to give something to the poor. 30 As soon as Judas had taken the bread, he went out. And it was night.

도움말.
그가 사랑하시는 자(23절). 본서의 저자인 요한을 지칭한다(19:26-27, 20:1-2, 21:20).
밤(30절). 요한은 ‘밤’을 일할 수 없는 시간, 혹은 어둠의 일이 이루어지는 상황에 대한 상징어로 주로 사용한다(3:2, 9:4, 11:10, 13:30, 19:39, 21:3).

큐티체조.
⬆ 위로 하나님. 예수님은 무엇까지 아시는가(18절)?
⬇ 아래로 인간. 예수님이 사랑하시는 제자(요한)는 예수님과 얼마나 친밀했는가(23절)?
? 물어봐. 예수님이 보내신 사람을 영접하는 것은 결국 누구를 영접하는 것과 같은가(20절)?
! 느껴봐. 나는 주님의 품을 사모하고 찾아 의지하는가?
➡ 옆으로 실천해. 주님의 품에 더 잘 의지해 머무는 삶을 살기 위해 지불해야 할 대가는 무엇인가?

Meditation. 주님의 품을 떠나 인생의 밤으로
유월절 저녁 식사(4절) 중에 제자들이 예수님을 가운데 모시고 각자 자리를 잡는다. 특히 요한과 가룟 유다는 예수님의 지근거리를 차지한다. ‘사랑하시는 자’(23절) 요한은 예수님의 ‘품’(23절)에 기대어 있고, 유다 역시 예수님께로부터 떡 조각을 친히 받을 수 있는 지척에 있다(26절). 두 사람 모두 베드로보다도 가까운 곳을 확보한다(24절). 그러나 그 영광스러운 자리를 뜨는 자가 있다. 가룟 유다다. 그는 ‘자기의 일’(27절)을 위해 일어나야 했고, 결국 그로 인해 ‘밤’(30절)이라는 시간대로 사라진다. 이제 그의 동선은 실존적 어두움 속을 헤맨다. 하지만 예수님의 품에 기대어 있던 요한은 빛(8:12) 가운데 거한다. 그리고 그 빛을 따라 구속의 역사가 완성되는 십자가 언덕에까지 오른다(19:26).
주님의 품을 떠난 자리, 그 곳은 밤이다. 홀로 주님만 빛이시기 때문이다. 요한은 그 빛을 향한 구심력에 이끌렸고, 유다는 어두움을 향한 원심력에 휘둘렸다. 그것을 결정하는 변수는 ‘자기의 일’(27절)이었다. 지금 당신의 삶의 자리엔 거룩한 구심력이 역동하고 있는가?
<young2080에서 가져왔습니다>

Advertisements

Leave a Reply

Fill in your details below or click an icon to log in:

WordPress.com Log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WordPress.com account. Log Out / Change )

Twitter picture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Twitter account. Log Out / Change )

Facebook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Facebook account. Log Out / Change )

Google+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Google+ account. Log Out / Change )

Connecting to %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