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6-05-10. QT큐티체조.

간단설명. 하나님은 약속대로 메추라기와 만나를 내려주신다.

성경본문. 출애굽기 16:13-20
한글본문.
13저녁에는 메추라기가 와서 진에 덮이고 아침에는 이슬이 진 주위에 있더니 14그 이슬이 마른 후에 광야 지면에 작고 둥글며 서리 같이 가는 것이 있는지라 15이스라엘 자손이 보고 그것이 무엇인지 알지 못하여 서로 이르되 이것이 무엇이냐 하니 모세가 그들에게 이르되 이는 여호와께서 너희에게 주어 먹게 하신 양식이라 16여호와께서 이같이 명령하시기를 너희 각 사람은 먹을 만큼만 이것을 거둘지니 곧 너희 사람 수효대로 한 사람에 한 오멜씩 거두되 각 사람이 그의 장막에 있는 자들을 위하여 거둘지니라 하셨느니라 17이스라엘 자손이 그같이 하였더니 그 거둔 것이 많기도 하고 적기도 하나 18오멜로 되어 본즉 많이 거둔 자도 남음이 없고 적게 거둔 자도 부족함이 없이 각 사람은 먹을 만큼만 거두었더라 19모세가 그들에게 이르기를 아무든지 아침까지 그것을 남겨두지 말라 하였으나 20그들이 모세에게 순종하지 아니하고 더러는 아침까지 두었더니 벌레가 생기고 냄새가 난지라 모세가 그들에게 노하니라

영어본문.
13 That evening quail came and covered the camp, and in the morning there was a layer of dew around the camp. 14 When the dew was gone, thin flakes like frost on the ground appeared on the desert floor. 15 When the Israelites saw it, they said to each other, “What is it?” For they did not know what it was. Moses said to them, “It is the bread the LORD has given you to eat. 16 This is what the LORD has commanded: ‘Each one is to gather as much as he needs. Take an omer for each person you have in your tent.’ ” 17 The Israelites did as they were told; some gathered much, some little. 18 And when they measured it by the omer, he who gathered much did not have too much, and he who gathered little did not have too little. Each one gathered as much as he needed. 19 Then Moses said to them, “No one is to keep any of it until morning.” 20 However, some of them paid no attention to Moses; they kept part of it until morning, but it was full of maggots and began to smell. So Moses was angry with them.

도움말.
메추라기(13절). 꿩 과에 속하는 철새로 유럽과 아프리카를 이동하는 철새다.
오멜(16절). 에바 1/10에 해당하는 양으로 약 2.3리터이다.

큐티체조.
⬆ 위로 하나님. 하나님은 하늘에서 무엇을 내려주시는가(13-14절)?
⬇ 아래로 인간. 만나를 본 이스라엘 백성의 반응은 어떠했는가(15절)?
? 물어봐. 하나님이 먹을 만큼만 거두고, 아침까지 남겨두지 말라고 하신 이유는 무엇인가(20절)?
! 느껴봐. 우리의 연약함에도 불구하고 부족함 없이 채우시는 하나님을 신뢰하는가?
➡ 옆으로 실천해. 욕심껏 많이 거두고 싶은 것을 내려놓는다면 무엇부터 내려놓겠는가?

Meditation. 하늘 양식으로 살라.
무엇이든 많이 쌓아두고 살아야 안전하다고 느끼는 세상이다. 냉장고 용량은 갈수록 커지고, 데이터 용량도 갈수록 커진다. 소유의 축적이 힘이고, 삶의 여유를 누리는 기반이다. 그러나 성도는 이런 방식과는 다른 새로운 길로 부름 받는다. 축적하는 것이 아니라, 그날그날 새롭게 하늘로부터 공급받는 방식이다. 이스라엘은 소유의 축적을 추구하던 애굽에서 나와 광야에서 만나와 메추라기를 통해 이런 훈련을 받는다. 핵심은 그날 필요한 만큼만 취하는 것이다. 더 쌓아둘 수도 없다. 다음날이 되면 부패해 버린다. 더 욕심내도 소용없다. 하나님의 신비하신 손길로 누구도 부족함 없이 알맞게 거두게 된다. 소유를 비교해 자랑하는 게 부질없고, 신실하시고 자비하신 하늘 아버지께 집중하게 하고 그분을 더욱 신뢰하게 한다. 하늘 아버지는 자녀들이 하늘 양식으로 살아가도록 부르시고, 날마다 일용할 하늘 만나를 위해 기도하도록 격려하신다(마 6:10).
나는 하늘 만나를 경험하며 살아가는가? 소유를 축적하려는 욕심을 기꺼이 내려놓을 수 있겠는가?
<young2080에서 가져왔습니다>

Advertisements

Leave a Reply

Fill in your details below or click an icon to log in:

WordPress.com Log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WordPress.com account. Log Out / Change )

Twitter picture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Twitter account. Log Out / Change )

Facebook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Facebook account. Log Out / Change )

Google+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Google+ account. Log Out / Change )

Connecting to %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