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6-05-31. QT큐티체조.

간단설명. 언약을 체결하신 하나님은 모세를 따로 영광의 구름 가운데로 부르신다. 모세는 40주야를 하나님과 함께 머문다.

성경본문. 출애굽기 24:12-18
한글본문.
12여호와께서 모세에게 이르시되 너는 산에 올라 내게로 와서 거기 있으라 네가 그들을 가르치도록 내가 율법과 계명을 친히 기록한 돌판을 네게 주리라 13모세가 그의 부하 여호수아와 함께 일어나 모세가 하나님의 산으로 올라가며 14장로들에게 이르되 너희는 여기서 우리가 너희에게로 돌아오기까지 기다리라 아론과 훌이 너희와 함께 하리니 무릇 일이 있는 자는 그들에게로 나아갈지니라 하고 15모세가 산에 오르매 구름이 산을 가리며 16여호와의 영광이 시내 산 위에 머무르고 구름이 엿새 동안 산을 가리더니 일곱째 날에 여호와께서 구름 가운데서 모세를 부르시니라 17산 위의 여호와의 영광이 이스라엘 자손의 눈에 맹렬한 불 같이 보였고 18모세는 구름 속으로 들어가서 산 위에 올랐으며 모세가 사십 일 사십 야를 산에 있으니라

영어본문.
12 The LORD said to Moses, “Come up to me on the mountain and stay here, and I will give you the tablets of stone, with the law and commands I have written for their instruction.” 13 Then Moses set out with Joshua his aide, and Moses went up on the mountain of God. 14 He said to the elders, “Wait here for us until we come back to you. Aaron and Hur are with you, and anyone involved in a dispute can go to them.” 15 When Moses went up on the mountain, the cloud covered it, 16 and the glory of the LORD settled on Mount Sinai. For six days the cloud covered the mountain, and on the seventh day the LORD called to Moses from within the cloud. 17 To the Israelites the glory of the LORD looked like a consuming fire on top of the mountain. 18 Then Moses entered the cloud as he went on up the mountain. And he stayed on the mountain forty days and forty nights.

도움말.
일이 있는 자(14절). 직역하면 ‘말들이 있는 자’, 즉 ‘논쟁과 다툼이 있는 자’를 의미한다.
맹렬한 불(17절). 삼키는 불이라는 뜻이다.

큐티체조.
⬆ 위로 하나님. 하나님의 영광이 이스라엘 백성의 눈에는 어떻게 보였는가(17절)?
⬇ 아래로 인간. 모세가 올라갈 때 장로들과 백성들은 어떻게 해야 했는가(14절)?
? 물어봐. 하나님이 모세를 친히 산 위로 부르신 이유는 무엇일까(12절)?
! 느껴봐. 나는 하나님의 영광을 날마다 경험하며 살아가고 있는가?
➡ 옆으로 실천해. 하나님께 더욱 가까이 나아가기 위해 내게 필요한 변화는 무엇인가?

Meditation. 하나님의 영광을 사모하라.
죄 있는 인간이 거룩한 하나님께 얼마나 가까이 나아갈 수 있을까? 모세는 하나님께 나아갈 수 있는 한계의 끝을 보여준다. 그는 맹렬한 불같이 타는 여호와의 영광 속으로 들어간다(17절). 잠시 머문 것이 아니다. 무려 40일을 주야로 머물러 있었다. 이것은 사람의 노력이나 능력 이전에 우리를 가까이 하기 원하시는 하나님의 열심과 열정을 보여준다. 하나님이 가까이 하기 원하실 때, 우리는 모든 일을 제치고 그분께로 나아가야 한다. 모세를 보라. 장로들에게 아론과 훌을 대리자로 지명하며 자신의 부재를 대행할 지침을 주지 않는가(14절). 그분의 영광으로 나아가기 위해 당장 다급한 모든 일을 내려놓는다. 모세가 추구한 하나님의 영광 한 가운데에는 하나님이 친히 기록하신 율법의 돌판이 있다. 이는 단순한 신비체험과 황홀경에 잠기는 것이 아니라, 그 가운데 말씀과 함께 가야 함을 말해준다.
나는 하나님께 얼마나 가까이 나아가고 있는가? 그분의 영광을 얼마나 강렬하게 사모하는가? ‘이만하면 됐다’고 내가 정한 한계 그 이상으로 나아갈 수 있는가?
<young2080에서 가져왔습니다>

Advertisements

Leave a Reply

Fill in your details below or click an icon to log in:

WordPress.com Log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WordPress.com account. Log Out /  Change )

Google+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Google+ account. Log Out /  Change )

Twitter picture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Twitter account. Log Out /  Change )

Facebook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Facebook account. Log Out /  Change )

Connecting to %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