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6-08-20. QT큐티체조. 사도행전 16장.

간단설명. 바울과 바나바가 2차 선교여행을 준비하던 중에 요한의 동행 문제로 다투고 갈라서게 된다. 바울은 실라와 함께 사역을 하다가 더베와 루스드라에 이르러 디모데를 만나 그도 사역에 동참시킨다.

성경본문. 사도행전 15:36-16:5
한글본문.
36며칠 후에 바울이 바나바더러 말하되 우리가 주의 말씀을 전한 각 성으로 다시 가서 형제들이 어떠한가 방문하자 하고 37바나바는 마가라 하는 요한도 데리고 가고자 하나 38바울은 밤빌리아에서 자기들을 떠나 함께 일하러 가지 아니한 자를 데리고 가는 것이 옳지 않다 하여 39서로 심히 다투어 피차 갈라서니 바나바는 마가를 데리고 배 타고 구브로로 가고 40바울은 실라를 택한 후에 형제들에게 주의 은혜에 부탁함을 받고 떠나 41수리아와 길리기아로 다니며 교회들을 견고하게 하니라 16:1바울이 더베와 루스드라에도 이르매 거기 디모데라 하는 제자가 있으니 그 어머니는 믿는 유대 여자요 아버지는 헬라인이라 2디모데는 루스드라와 이고니온에 있는 형제들에게 칭찬 받는 자니 3바울이 그를 데리고 떠나고자 할새 그 지역에 있는 유대인으로 말미암아 그를 데려다가 할례를 행하니 이는 그 사람들이 그의 아버지는 헬라인인 줄 다 앎이러라 4여러 성으로 다녀 갈 때에 예루살렘에 있는 사도와 장로들이 작정한 규례를 그들에게 주어 지키게 하니 5이에 여러 교회가 믿음이 더 굳건해지고 수가 날마다 늘어가니라

영어본문.
36 Barnabas wanted to take John, also called Mark, with them, 37 but Paul did not think it wise to take him, because he had deserted them in Pamphylia and had not continued with them in the work. 38 They had such a sharp disagreement that they parted company. Barnabas took Mark and sailed for Cyprus, 39 but Paul chose Silas and left, commended by the brothers to the grace of the Lord. 40 He went through Syria and Cilicia, strengthening the churches. 16:1 He came to Derbe and then to Lystra, where a disciple named Timothy lived, whose mother was a Jewess and a believer, but whose father was a Greek. 2 The brothers at Lystra and Iconium spoke well of him. 3 Paul wanted to take him along on the journey, so he circumcised him because of the Jews who lived in that area, for they all knew that his father was a Greek. 4 As they traveled from town to town, they delivered the decisions reached by the apostles and elders in Jerusalem for the people to obey. 5 So the churches were strengthened in the faith and grew daily in numbers.

도움말.
작정한 규례(4절). 규례는 헬라어 ‘도그마타’로서, 토의를 위해 모인 모임에서 결정된 결과물을 뜻한다.

큐티체조.
⬆ 위로 하나님. 주님의 몸 된 교회는 어떠한 양상으로 성장해 가는가(5절)?
⬇ 아래로 인간. 디모데는 어떠한 믿음의 특성을 가진 사람인가(1-2절)?
? 물어봐. 왜 바울은 디모데에게 할례를 행했는가(3절)?
! 느껴봐. 나는 복음 증거를 위해 장애가 될 수 있는 것이라면 기꺼이 양보할 수 있는가?
➡ 옆으로 실천해. 복음이 나의 삶을 통해 더욱 효과적으로 증거 되기 위해 내려놓아야 할 일은 무엇인가?

Meditation. 복음을 위한 고집과 양보
세계 선교를 위한 확고한 기초가 마련되자(15: 1-21) 바울과 바나바는 주저 없이 2차 선교여행을 떠난다. 그들이 증거한 복음으로 교회들이 견고히 서간다(15:41, 16:5). 그러나 사실 그 여정을 시작하기 전에 바울과 바나바는 심히 다투었다. 요한의 동행이 문제가 됐다. 이로 인해 둘은 갈라선다(39절). 복음의 효과적인 증거를 위한 그들의 고집이 실패를 불러왔다. 그러나 복음은 그 실패 위에서도 교회를 견고히 세워간다(41절). 이어지는 루스드라 사역에서 바울은 디모데를 동역자로 삼는다. 그 또한 문제가 있었다. 사람들이 그의 부친이 헬라인이라는 것을 알고 있었기에 할례를 받게 한다(3절). 그 여부가 중요해서가 아니라 복음 전파에 방해가 될 것이기에 양보한 것이다. 이러한 양보 위에서 복음은 교회를 굳건히 세워간다(5절).
복음은 사람의 고집 위에서도 전진하고, 사람의 양보 위에서도 전진한다. 다만 그 고집과 양보가 복음을 위한 것이어야 한다. 그 위에 복음은 거침없이 진군한다. 당신의 고집과 주장은 복음을 위한 것인가? 또한 당신의 희생과 양보 역시 복음을 위한 것인가?
<young2080에서 가져왔습니다>

Advertisements

Leave a Reply

Fill in your details below or click an icon to log in:

WordPress.com Log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WordPress.com account. Log Out / Change )

Twitter picture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Twitter account. Log Out / Change )

Facebook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Facebook account. Log Out / Change )

Google+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Google+ account. Log Out / Change )

Connecting to %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