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6-10-21. QT큐티체조. 출애굽기 32장.

간단설명. 모세가 시내산에 머무는 동안 이스라엘 백성들은 금송아지를 만들어 우상숭배를 한다.

성경본문. 출애굽기 32:1-14
한글본문.
1백성이 모세가 산에서 내려옴이 더딤을 보고 모여 백성이 아론에게 이르러 말하되 일어나라 우리를 위하여 우리를 인도할 신을 만들라 이 모세 곧 우리를 애굽 땅에서 인도하여 낸 사람은 어찌 되었는지 알지 못함이니라 2아론이 그들에게 이르되 너희의 아내와 자녀의 귀에서 금 고리를 빼어 내게로 가져오라 3모든 백성이 그 귀에서 금 고리를 빼어 아론에게로 가져가매 4아론이 그들의 손에서 금 고리를 받아 부어서 조각칼로 새겨 송아지 형상을 만드니 그들이 말하되 이스라엘아 이는 너희를 애굽 땅에서 인도하여 낸 너희의 신이로다 하는지라 5아론이 보고 그 앞에 제단을 쌓고 이에 아론이 공포하여 이르되 내일은 여호와의 절일이니라 하니 6이튿날에 그들이 일찍이 일어나 번제를 드리며 화목제를 드리고 백성이 앉아서 먹고 마시며 일어나서 뛰놀더라 7여호와께서 모세에게 이르시되 너는 내려가라 네가 애굽 땅에서 인도하여 낸 네 백성이 부패하였도다 8그들이 내가 그들에게 명령한 길을 속히 떠나 자기를 위하여 송아지를 부어 만들고 그것을 예배하며 그것에게 제물을 드리며 말하기를 이스라엘아 이는 너희를 애굽 땅에서 인도하여 낸 너희 신이라 하였도다 9여호와께서 또 모세에게 이르시되 내가 이 백성을 보니 목이 뻣뻣한 백성이로다 10그런즉 내가 하는 대로 두라 내가 그들에게 진노하여 그들을 진멸하고 너를 큰 나라가 되게 하리라 11모세가 그의 하나님 여호와께 구하여 이르되 여호와여 어찌하여 그 큰 권능과 강한 손으로 애굽 땅에서 인도하여 내신 주의 백성에게 진노하시나이까 12어찌하여 애굽 사람들이 이르기를 여호와가 자기의 백성을 산에서 죽이고 지면에서 진멸하려는 악한 의도로 인도해 내었다고 말하게 하시려 하나이까 주의 맹렬한 노를 그치시고 뜻을 돌이키사 주의 백성에게 이 화를 내리지 마옵소서 13주의 종 아브라함과 이삭과 이스라엘을 기억하소서 주께서 그들을 위하여 주를 가리켜 맹세하여 이르시기를 내가 너희의 자손을 하늘의 별처럼 많게 하고 내가 허락한 이 온 땅을 너희의 자손에게 주어 영원한 기업이 되게 하리라 하셨나이다 14여호와께서 뜻을 돌이키사 말씀하신 화를 그 백성에게 내리지 아니하시니라

영어본문.
1 When the people saw that Moses was so long in coming down from the mountain, they gathered around Aaron and said, “Come, make us gods who will go before us. As for this fellow Moses who brought us up out of Egypt, we don’t know what has happened to him.” 2 Aaron answered them, “Take off the gold earrings that your wives, your sons and your daughters are wearing, and bring them to me.” 3 So all the people took off their earrings and brought them to Aaron. 4 He took what they handed him and made it into an idol cast in the shape of a calf, fashioning it with a tool. Then they said, “These are your gods, O Israel, who brought you up out of Egypt.” 5 When Aaron saw this, he built an altar in front of the calf and announced, “Tomorrow there will be a festival to the LORD.” 6 So the next day the people rose early and sacrificed burnt offerings and presented fellowship offerings. Afterward they sat down to eat and drink and got up to indulge in revelry. 7 Then the LORD said to Moses, “Go down, because your people, whom you brought up out of Egypt, have become corrupt. 8 They have been quick to turn away from what I commanded them and have made themselves an idol cast in the shape of a calf. They have bowed down to it and sacrificed to it and have said, ‘These are your gods, O Israel, who brought you up out of Egypt.’ 9 “I have seen these people,” the LORD said to Moses, “and they are a stiff-necked people. 10 Now leave me alone so that my anger may burn against them and that I may destroy them. Then I will make you into a great nation.” 11 But Moses sought the favor of the LORD his God. “O LORD,” he said, “why should your anger burn against your people, whom you brought out of Egypt with great power and a mighty hand? 12 Why should the Egyptians say, ‘It was with evil intent that he brought them out, to kill them in the mountains and to wipe them off the face of the earth’? Turn from your fierce anger; relent and do not bring disaster on your people. 13 Remember your servants Abraham, Isaac and Israel, to whom you swore by your own self: ‘I will make your descendants as numerous as the stars in the sky and I will give your descendants all this land I promised them, and it will be their inheritance forever.’ ” 14 Then the LORD relented and did not bring on his people the disaster he had threatened.

도움말.
신(1절). 신들(gods)을 의미한다.
조각칼로 새겨(4절). 조각칼(히. 헤레트)은 거푸집을 의미하기도 하는데, 이는 “거푸집에 부어”(표준새번역) 우상 형태로 만드는 것을 말한다.
구하여(11절). 히브리어 ‘할라’로 아프다, 안타까워하다, 애원하다는 뜻이다.

큐티체조.
위로 하나님. 하나님이 모세를 급히 내려가라고 하시는 이유는 무엇인가(7-8절)?
아래로 인간. 모세가 하나님을 가로막으며 강력하게 말릴 수 있는 근거는 무엇인가(11-13절)?
? 물어봐. 이스라엘 백성은 왜 우상을 만들었을까(1절)?
! 느껴봐. 나는 하나님이 부재하시는 것처럼 느껴지는 순간에도 신실하게 하나님의 약속을 붙들 수 있는가?
옆으로 실천해. 신앙생활 중에 내가 경험하는 불안, 의심, 회의들을 건강하게 처리하는 방법은 무엇인가?

Meditation. 하나님의 약속을 끝까지 붙드는가.
모세가 시내산에 올라간 이후 40일이 지나도록 내려오지 않자 이스라엘 백성은 불안해지기 시작했다. 무언가 보이고 확실하게 붙들 수 있는 것을 원한 그들은 아론을 몰아붙여 금송아지를 만들게 했다. 눈에 보이는 것이 생기자 이스라엘은 그 앞에서 뛰놀며 하나님을 섬기듯 우상을 숭배하기 시작한다. 이스라엘은 아무것도 보이지 않는 현실에서 그만 신실하신 하나님의 약속을 더 이상 기억하지 못했고 붙들지도 못했다. 반면 모세는 그렇지 않았다. 하나님이 진노하셔서 더 이상 이스라엘과 함께하지 않으실 뿐 아니라 아예 이들을 싹 쓸어버리시려고 하실 때조차, 백성 앞을 가로막고 서서 노를 그치고 화를 내리지 말아달라고 간구한다. 모세가 이토록 당당하게 간구하는 이유는 하나님이 출애굽 때 이스라엘에게 하셨던 약속을 기억하고 이를 든든하게 붙들었기 때문이다.
나는 하나님의 부재하심과 그분의 분노 앞에서조차 흔들림 없이 그분의 약속을 붙들고 설 수 있는가? 내가 놓고 있는 것은 무엇이며, 더 든든히 붙들어야 할 것은 무엇인가?
<young2080에서 가져왔습니다>

Advertisements

Leave a Reply

Fill in your details below or click an icon to log in:

WordPress.com Log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WordPress.com account. Log Out / Change )

Twitter picture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Twitter account. Log Out / Change )

Facebook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Facebook account. Log Out / Change )

Google+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Google+ account. Log Out / Change )

Connecting to %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