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6-11-25. QT큐티체조.

간단설명. 새 사람이 살아야 할 공동체 안에서의 거룩한 삶의 윤리를 설명하고 있다.

성경본문. 에베소서 4:25-32
한글본문.
25그런즉 거짓을 버리고 각각 그 이웃과 더불어 참된 것을 말하라 이는 우리가 서로 지체가 됨이라 26분을 내어도 죄를 짓지 말며 해가 지도록 분을 품지 말고 27마귀에게 틈을 주지 말라 28도둑질하는 자는 다시 도둑질하지 말고 돌이켜 가난한 자에게 구제할 수 있도록 자기 손으로 수고하여 선한 일을 하라 29무릇 더러운 말은 너희 입 밖에도 내지 말고 오직 덕을 세우는 데 소용되는 대로 선한 말을 하여 듣는 자들에게 은혜를 끼치게 하라 30하나님의 성령을 근심하게 하지 말라 그 안에서 너희가 구원의 날까지 인치심을 받았느니라 31너희는 모든 악독과 노함과 분냄과 떠드는 것과 비방하는 것을 모든 악의와 함께 버리고 32서로 친절하게 하며 불쌍히 여기며 서로 용서하기를 하나님이 그리스도 안에서 너희를 용서하심과 같이 하라

영어본문.
25 Therefore each of you must put off falsehood and speak truthfully to his neighbor, for we are all members of one body. 26 “In your anger do not sin”: Do not let the sun go down while you are still angry, 27 and do not give the devil a foothold. 28 He who has been stealing must steal no longer, but must work, doing something useful with his own hands, that he may have something to share with those in need. 29 Do not let any unwholesome talk come out of your mouths, but only what is helpful for building others up according to their needs, that it may benefit those who listen. 30 And do not grieve the Holy Spirit of God, with whom you were sealed for the day of redemption. 31 Get rid of all bitterness, rage and anger, brawling and slander, along with every form of malice. 32 Be kind and compassionate to one another, forgiving each other, just as in Christ God forgave you.

도움말.
이웃(25절). 일차적으로 교회 공동체 내에서의 동료 지체들을 의미한다.
분(26절). 헬라어 ‘파로르기스모스’는 몹시 성이 난 상태를 의미한다.
틈(27절). 기회라는 의미다.
덕을 세우는 데(29절). 그리스도의 몸을 세우는 것을 의미한다.
본받는 자(1절). 모방하는 자, 흉내 내는 자를 의미한다.

큐티체조.
위로 하나님. 하나님의 성령을 근심하게 할 때는 언제인가(29-31절)?
아래로 인간. 우리의 언어생활은 무엇을 지향해야 하는가(29절)?
? 물어봐. 우리가 거짓을 버려야 하는 이유는 무엇인가(25절)?
! 느껴봐. 나는 마귀에게 얼마나 기회를 자주 주는 편인가?
옆으로 실천해. 하나님이 내게 주신 사랑으로 더 많이 사랑해야 할 사람은 누구인가? 어떻게 더 사랑할 수 있을까?

Meditation. 천국을 이루어 가는 그리스도의 몸
교회는 그리스도의 몸으로 이 땅에 가시적으로 구현된 하나님 나라다. 그렇다면 이 땅에 천국을 어떻게 이루어 가야 하는가? 먼저, 거짓을 버리고 참된 것을 말해야 한다(25, 29절). 우리는 그리스도의 몸 된 지체로서 서로를 신뢰할 수 있도록 진실을 말해야 한다. 동시에 지체들에게 상처를 주는 더러운 말, 비방의 말들을 삼가야 한다. 우리의 언어생활은 오직 그리스도의 몸을 세우는데 지혜롭게 사용되어야 한다(29절). 둘째, 마귀가 공동체를 무너뜨릴 수 있는 틈, 즉 기회를 주지 않아야 한다(27절). 분노는 공동체를 멍들게 한다. 전 세계적으로 발생하는 테러의 공포를 보라. 분노를 방치하다보니 공동체를 뒤흔드는 혼란의 기회를 내주게 되었다. 셋째, 서로를 그리스도의 사랑으로 긍휼히 여기며 친절하게 대하며 용납해야 한다(32절).
이 모든 것의 첫 걸음은 우리가 하나님을 본받으려 할 때, 그리스도를 닮아갈 때 일어난다. 내가 하는 것이 아니라 그리스도가 하신 것처럼 사랑 가운데 서로를 세워 나가야 한다(5:1-2). 그럴 때 우리는 바로 이곳에서 천국을 이루어 가는 그리스도의 몸을 뜨겁게 경험하게 된다.
<young2080에서 가져왔습니다>

Advertisements

Leave a Reply

Fill in your details below or click an icon to log in:

WordPress.com Log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WordPress.com account. Log Out /  Change )

Google+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Google+ account. Log Out /  Change )

Twitter picture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Twitter account. Log Out /  Change )

Facebook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Facebook account. Log Out /  Change )

Connecting to %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