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05-16. QT큐티체조. 사무엘 상 12장.

간단설명. 사무엘의 고별연설로, 지난 세월 사무엘이 정직하게 최선을 다해 사명을 감당했음을 보여준다.

성경본문. 사무엘상 12:1-5
한글본문.
1사무엘이 온 이스라엘에게 이르되 보라 너희가 내게 한 말을 내가 다 듣고 너희 위에 왕을 세웠더니 2이제 왕이 너희 앞에 출입하느니라 보라 나는 늙어 머리가 희어졌고 내 아들들도 너희와 함께 있느니라 내가 어려서부터 오늘까지 너희 앞에 출입하였거니와 3내가 여기 있나니 여호와 앞과 그의 기름 부음을 받은 자 앞에서 내게 대하여 증언하라 내가 누구의 소를 빼앗았느냐 누구의 나귀를 빼앗았느냐 누구를 속였느냐 누구를 압제하였느냐 내 눈을 흐리게 하는 뇌물을 누구의 손에서 받았느냐 그리하였으면 내가 그것을 너희에게 갚으리라 하니 4그들이 이르되 당신이 우리를 속이지 아니하였고 압제하지 아니하였고 누구의 손에서든지 아무것도 빼앗은 것이 없나이다 하니라 5사무엘이 백성에게 이르되 너희가 내 손에서 아무것도 찾아낸 것이 없음을 여호와께서 너희에게 대하여 증언하시며 그의 기름 부음을 받은 자도 오늘 증언하느니라 하니 그들이 이르되 그가 증언하시나이다 하니라

영어본문.
1.Samuel said to all Israel, “I have listened to everything you said to me and have set a king over you. 2.Now you have a king as your leader. As for me, I am old and gray, and my sons are here with you. I have been your leader from my youth until this day. 3.Here I stand. Testify against me in the presence of the LORD and his anointed. Whose ox have I taken? Whose donkey have I taken? Whom have I cheated? Whom have I oppressed? From whose hand have I accepted a bribe to make me shut my eyes? If I have done any of these, I will make it right.” 4.”You have not cheated or oppressed us,” they replied. “You have not taken anything from anyone’s hand.” 5.Samuel said to them, “The LORD is witness against you, and also his anointed is witness this day, that you have not found anything in my hand.” “He is witness,” they said.

도움말.
출입하느니라(2절). 동행한다, 살고 있다는 의미로, 여기서는 왕이 다스린다는 것을 표현한 것이다.
내게 대하여 증언하라(3절). 반대하여, 대항하여란 의미로, 여기서는 사무엘을 고발할 반대증언을 해 보라(testify against)는 말이다.
속였느냐(3절). 히브리어 ‘아샤크’는 압제하다, 강탈하다란 뜻을 가지고 있다.
기름 부음 받은 자(5절). ‘기름부어 세우신 왕’(표준새번역)을 가리킨다.

큐티체조.
위로 하나님. 하나님은 사무엘의 중심을 어떻게 인정하시는가(5절)?
아래로 인간. 사무엘은 사사로서 어떻게 사역했는가(3-4절)?
? 물어봐. ‘기름 부음을 받은 자’(3, 5절)는 누구를 가리키는가?
! 느껴봐. 왕을 세우라는 하나님의 말씀에 순종한 사무엘의 심정은 어떠했을까?
옆으로 실천해. 날마다 하나님 앞에 부끄러움 없이 서기 위해 내게 필요한 변화는 무엇인가?

Meditation. 순수한 동기와 삶의 열매를 점검하라.
사무엘은 그동안의 사역을 회고하며 순수한 동기를 호소한다. 어릴 때부터 늙어 머리가 희어질 때까지 하나님 앞에 신실하게 행했다. 누구의 소나 나귀를 빼앗지도 않았고, 속이지도 않았다. 마음에 들지 않는다고 압제하지도 않았고, 사사로운 이익을 위해 뇌물을 받지도 않았다. 이는 한편 사사통치로도 이스라엘이 계속해서 튼튼하게 세워질 수 있음에도 왕정을 선택한 이스라엘을 향한 아쉬움을 표현하는 것이기도 하다. 그러나 사무엘은 자신의 삶의 열매를 좀 더 철저하게 점검하지는 못했다. ‘내 아들들도 너희와 함께 있느니라’고 말하지만, 정작 그들은 자기 이익을 따라 뇌물을 받고 판결을 굽게 해 백성들의 많은 원성을 샀다(8:3). 사사제도에 대한 미련을 버리고 왕정으로 돌아서는 중요한 단초를 제공했음에도(8:5), 사무엘은 이를 애써 무시하는 듯한 인상을 준다.
순수한 동기 못지않게 내 삶에 맺어진 열매를 점검하는 것도 매우 중요하다. 지금 내가 감당하는 일의 동기만큼 열매도 순수하고 풍성한가?
<young2080에서 가져왔습니다>

Advertisements

Leave a Reply

Fill in your details below or click an icon to log in:

WordPress.com Log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WordPress.com account. Log Out /  Change )

Google+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Google+ account. Log Out /  Change )

Twitter picture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Twitter account. Log Out /  Change )

Facebook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Facebook account. Log Out /  Change )

Connecting to %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