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08-12. QT큐티체조.

간단설명. 바울은 음식과 같은 비본질적 사안으로 인해 형제를 비판하거나 망하게 하지 말 것을 거듭 권면하면서 하나님 나라는 오직 성령 안에서 의와 평강과 희락임을 강조한다.

성경본문. 로마서 14:13-23
한글본문.
13그런즉 우리가 다시는 서로 비판하지 말고 도리어 부딪칠 것이나 거칠 것을 형제 앞에 두지 아니하도록 주의하라 14내가 주 예수 안에서 알고 확신하노니 무엇이든지 스스로 속된 것이 없으되 다만 속되게 여기는 그 사람에게는 속되니라 15만일 음식으로 말미암아 네 형제가 근심하게 되면 이는 네가 사랑으로 행하지 아니함이라 그리스도께서 대신하여 죽으신 형제를 네 음식으로 망하게 하지 말라 16그러므로 너희의 선한 것이 비방을 받지 않게 하라 17하나님의 나라는 먹는 것과 마시는 것이 아니요 오직 성령 안에 있는 의와 평강과 희락이라 18이로써 그리스도를 섬기는 자는 하나님을 기쁘시게 하며 사람에게도 칭찬을 받느니라 19그러므로 우리가 화평의 일과 서로 덕을 세우는 일을 힘쓰나니 20음식으로 말미암아 하나님의 사업을 무너지게 하지 말라 만물이 다 깨끗하되 거리낌으로 먹는 사람에게는 악한 것이라 21고기도 먹지 아니하고 포도주도 마시지 아니하고 무엇이든지 네 형제로 거리끼게 하는 일을 아니함이 아름다우니라 22네게 있는 믿음을 하나님 앞에서 스스로 가지고 있으라 자기가 옳다 하는 바로 자기를 정죄하지 아니하는 자는 복이 있도다 23의심하고 먹는 자는 정죄되었나니 이는 믿음을 따라 하지 아니하였기 때문이라 믿음을 따라 하지 아니하는 것은 다 죄니라

영어본문.
13.Therefore let us stop passing judgment on one another. Instead, make up your mind not to put any stumbling block or obstacle in your brother’s way. 14.As one who is in the Lord Jesus, I am fully convinced that no food is unclean in itself. But if anyone regards something as unclean, then for him it is unclean. 15.If your brother is distressed because of what you eat, you are no longer acting in love. Do not by your eating destroy your brother for whom Christ died. 16.Do not allow what you consider good to be spoken of as evil. 17.For the kingdom of God is not a matter of eating and drinking, but of righteousness, peace and joy in the Holy Spirit, 18.because anyone who serves Christ in this way is pleasing to God and approved by men. 19.Let us therefore make every effort to do what leads to peace and to mutual edification. 20.Do not destroy the work of God for the sake of food. All food is clean, but it is wrong for a man to eat anything that causes someone else to stumble. 21.It is better not to eat meat or drink wine or to do anything else that will cause your brother to fall. 22.So whatever you believe about these things keep between yourself and God. Blessed is the man who does not condemn himself by what he approves. 23.But the man who has doubts is condemned if he eats, because his eating is not from faith; and everything that does not come from faith is sin.

도움말.
이로써(18절). 단수형이다. 곧 하나님 나라의 특성인 의와 평강과 희락(17절)은 따로 놀거나 하나씩 적용될 수 있는 것이 아니라, 한꺼번에 함께 적용되어야 한다.

큐티체조.
⬆ 위로 하나님. 하나님의 나라의 특성은 무엇인가(17절)?
⬇ 아래로 인간. 그리스도를 섬기는 자는 어떤 사람인가(18절)?
? 물어봐. 죄는 무엇인가(23절)?
! 느껴봐. 나는 공동체 안에서 비본질적인 사안에 대해서는 관용적 자세를 견지하고 있는가?
➡ 옆으로 실천해. 신앙의 본질이 아님에도 내 신앙에 걸림이 되는 사안들은 무엇인가?

Meditation. 하나님 나라 관점에서
본질이 부각되면 비본질이 드러난다. 바울은 본질을 내세워 비본질을 가려내고 있다. 당시 우상에게 바쳐진 음식들에 대해 어떻게 해야 하는가의 문제로 서로를 비판하고 업신여기던 공동체 안에 바울은 본질인 ‘하나님 나라’(17절) 가치를 가져와 공동체의 난맥상을 풀어내고 있다. 하나님 나라 가치가 세워지자 음식 문제의 정체가 드러나게 된다. 그것은 목숨 걸 일이 아니었다. 하나님 나라 관점이야말로 비본질을 가려내는 시금석이다. ‘이것이 하나님의 의를 세우는가? 평강을 이루는가? 함께 기뻐할 수 있는 것인가?’를 확인하는 것이다. 그렇게 공동체를 섬기는 자는 하나님을 기쁘시게 할 뿐 아니라 사람에게도 칭찬을 받는다(18절). 그로 인해 본질은 목숨 다해 붙잡고, 비본질에 대해서는 자유하고 관용할 수 있는 복음적 신앙이 성취된다.
의와 평강과 희락이라는 하나님 나라의 본질적 가치를 세울 때, 비본질적 사안들이 분별되고, 자유와 관용의 덕을 갖게 된다. 당신은 하나님 나라 가치 안에서 그 복을 누리고 있는가?
<young2080에서 가져왔습니다>

Advertisements

Leave a Reply

Fill in your details below or click an icon to log in:

WordPress.com Log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WordPress.com account. Log Out / Change )

Twitter picture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Twitter account. Log Out / Change )

Facebook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Facebook account. Log Out / Change )

Google+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Google+ account. Log Out / Change )

Connecting to %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