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09-29. QT큐티체조. 갈라디아서 6장.

간단설명. 바울은 서로의 짐을 지면서 그리스도의 법을 성취하고, 말씀을 가르치는 자와 좋은 것을 함께 할 것을 명하고, 성령을 위해서 심을 때 성령으로부터 영생을 거두게 된다는 사실을 밝힌다.

성경본문. 갈라디아서 6:1-10
한글본문.
1형제들아 사람이 만일 무슨 범죄한 일이 드러나거든 신령한 너희는 온유한 심령으로 그러한 자를 바로잡고 너 자신을 살펴보아 너도 시험을 받을까 두려워하라 2너희가 짐을 서로 지라 그리하여 그리스도의 법을 성취하라 3만일 누가 아무 것도 되지 못하고 된 줄로 생각하면 스스로 속임이라 4각각 자기의 일을 살피라 그리하면 자랑할 것이 자기에게는 있어도 남에게는 있지 아니하리니 5각각 자기의 짐을 질 것이라 6가르침을 받는 자는 말씀을 가르치는 자와 모든 좋은 것을 함께 하라 7스스로 속이지 말라 하나님은 업신여김을 받지 아니하시나니 사람이 무엇으로 심든지 그대로 거두리라 8자기의 육체를 위하여 심는 자는 육체로부터 썩어질 것을 거두고 성령을 위하여 심는 자는 성령으로부터 영생을 거두리라 9우리가 선을 행하되 낙심하지 말지니 포기하지 아니하면 때가 이르매 거두리라 10그러므로 우리는 기회 있는 대로 모든 이에게 착한 일을 하되 더욱 믿음의 가정들에게 할지니라

영어본문.
1.Brothers, if someone is caught in a sin, you who are spiritual should restore him gently. But watch yourself, or you also may be tempted. 2.Carry each other’s burdens, and in this way you will fulfill the law of Christ. 3.If anyone thinks he is something when he is nothing, he deceives himself. 4.Each one should test his own actions. Then he can take pride in himself, without comparing himself to somebody else, 5.for each one should carry his own load. 6.Anyone who receives instruction in the word must share all good things with his instructor. 7.Do not be deceived: God cannot be mocked. A man reaps what he sows. 8.The one who sows to please his sinful nature, from that naturewill reap destruction; the one who sows to please the Spirit, from the Spirit will reap eternal life. 9.Let us not become weary in doing good, for at the proper time we will reap a harvest if we do not give up. 10.Therefore, as we have opportunity, let us do good to all people, especially to those who belong to the family of believers.

도움말.
짐(2, 5절). 2절의 ‘짐’은 헬라어 ‘바레’로서 무거운 짐을 뜻하며, 5절의 ‘짐’은 ‘포르티온’으로서 가벼운 짐을 의미한다.
만일(3절). 원문에는 ‘만일’이라는 표현 앞에 헬라어 ‘가르’(but, for, yet)라는 접속사가 있다.

큐티체조.
⬆ 위로 하나님. 하나님은 어떠한 분이신가(7절)?
⬇ 아래로 인간. 육체를 위해 심는 자와 성령을 위해 심는 자는 각각 무엇을 거두게 되는가(8절)?
? 물어봐. 그리스도의 법을 성취하는 방법은 무엇인가(2절)?
! 느껴봐. 나는 씨 뿌림 없이 수확을 기대하고 있지는 않는가?
➡ 옆으로 실천해. 당장 열매가 보이지 않아도 씨를 뿌리듯 오늘 삶의 자리에서 실천해야 할 선한 일, 성령의 일은 무엇인가?

Meditation. 유일한 새 법, 그리스도의 법
바울은 성도의 신령함(1절)이 하나님과의 관계에만 국한되지 않으며, 이웃과의 관계에까지 확대되어야 하고, 타인의 문제를 돌보면서 동시에 자신을 ‘살피는’ 것임을 강조한다(1, 4절). 범죄한 사람에 대해서는 날카로운 비판이 아닌 온유한 심령으로 바로잡고 동시에 자신도 동일한 시험을 받을까 살펴야 한다. 무거운 사명의 짐을 진 사람에 대해서는 그 짐을 함께 나누어 질 뿐 아니라, 스스로를 살펴 자신에게 맡겨진 사명의 짐도 잘 감당해야 한다. 이것이 구약의 율법을 대체하는 새 율법, 곧 ‘그리스도의 법’(2절)이다. 또한 파종에 비례하는 수확의 법칙을 들어 육체의 일이 아닌 성령의 일을 심고 거두는 일에 힘쓰되(8절), 당장에 열매가 보이지 않더라도 낙심하지 말고 행할 것을 당부한다(9절).
신령함의 향기는 위로만 올라가지 않고 옆으로도 퍼져 나아가야 한다. 당신의 삶의 주변이 향기로워지고 있는가? 풍성한 열매를 맺기 위해서 성령의 일의 씨를 뿌리는 수고를 즐거이 감당하고 있는가?
<young2080에서 가져왔습니다>

Advertisements

Leave a Reply

Fill in your details below or click an icon to log in:

WordPress.com Log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WordPress.com account. Log Out /  Change )

Google+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Google+ account. Log Out /  Change )

Twitter picture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Twitter account. Log Out /  Change )

Facebook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Facebook account. Log Out /  Change )

Connecting to %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