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10-06. QT큐티체조.

간단설명. 요압과 아브넬이 해가 지도록 치열하게 싸우고는 전쟁을 멈추고 각각 자기 진영으로 돌아간다.

성경본문. 사무엘하 2:24-32
한글본문.
24요압과 아비새가 아브넬의 뒤를 쫓아 기브온 거친 땅의 길 가 기아 맞은쪽 암마 산에 이를 때에 해가 졌고 25베냐민 족속은 함께 모여 아브넬을 따라 한 무리를 이루고 작은 산 꼭대기에 섰더라 26아브넬이 요압에게 외쳐 이르되 칼이 영원히 사람을 상하겠느냐 마침내 참혹한 일이 생길 줄을 알지 못하느냐 네가 언제 무리에게 그의 형제 쫓기를 그치라 명령하겠느냐 27요압이 이르되 하나님이 살아 계심을 두고 맹세하노니 네가 말하지 아니하였더면 무리가 아침에 각각 다 돌아갔을 것이요 그의 형제를 쫓지 아니하였으리라 하고 28요압이 나팔을 불매 온 무리가 머물러 서고 다시는 이스라엘을 쫓아가지 아니하고 다시는 싸우지도 아니하니라 29아브넬과 그의 부하들이 밤새도록 걸어서 아라바를 지나 요단을 건너 비드론 온 땅을 지나 마하나임에 이르니라 30요압이 아브넬 쫓기를 그치고 돌아와 무리를 다 모으니 다윗의 신복 중에 열아홉 명과 아사헬이 없어졌으나 31다윗의 신복들이 베냐민과 아브넬에게 속한 자들을 쳐서 삼백육십 명을 죽였더라 32무리가 아사헬을 들어올려 베들레헴에 있는 그의 조상 묘에 장사하고 요압과 그의 부하들이 밤새도록 걸어서 헤브론에 이른 때에 날이 밝았더라

영어본문.
24.But Joab and Abishai pursued Abner, and as the sun was setting, they came to the hill of Ammah, near Giah on the way to the wasteland of Gibeon. 25.Then the men of Benjamin rallied behind Abner. They formed themselves into a group and took their stand on top of a hill. 26.Abner called out to Joab, “Must the sword devour forever? Don’t you realize that this will end in bitterness? How long before you order your men to stop pursuing their brothers?” 27.Joab answered, “As surely as God lives, if you had not spoken, the men would have continued the pursuit of their brothers until morning. ” 28.So Joab blew the trumpet, and all the men came to a halt; they no longer pursued Israel, nor did they fight anymore. 29.All that night Abner and his men marched through the Arabah. They crossed the Jordan, continued through the whole Bithron and came to Mahanaim. 30.Then Joab returned from pursuing Abner and assembled all his men. Besides Asahel, nineteen of David’s men were found missing. 31.But David’s men had killed three hundred and sixty Benjamites who were with Abner. 32.They took Asahel and buried him in his father’s tomb at Bethlehem. Then Joab and his men marched all night and arrived at Hebron by daybreak.

도움말.
칼이 영원히 사람을 상하겠느냐(26절). 계속해서 전쟁을 하겠느냐는 뜻이다.
형제(27절). 유다와 이스라엘 군사를 가리킨다.
아라바(29절). 넓은 의미에서 갈릴리 호수에서 요단 골짜기와 사해를 지나 그 남쪽 아카바 만으로 이어지는 저지대를 가리킨다.
비드론(29절). 요단강과 마하나임 사이에 위치한 갓 지파의 영토로 협곡지역을 가리킨다.
없어졌으나(30절). 잃었다는 뜻이다.

큐티체조.
⬆ 위로 하나님. 하나님을 의지하지 않은 전쟁은 어떤 양상으로 전개되는가(26절)?
⬇ 아래로 인간. 요압이 전쟁을 하게 된 이유는 무엇인가(14, 27절)?
? 물어봐. 유다와 이스라엘이 각각 입은 전쟁 피해는 어떠했는가(30-31절)?
! 느껴봐. 요즈음 서로를 상하게 하는 일인 줄 알면서도 집착하는 일은 무엇인가?
➡ 옆으로 실천해. 치열한 경쟁에서 어떻게 평화롭게 한발 물러설 수 있겠는가?

Meditation. 멈출 수 있는 능력
요압과 아브넬 사이에 시작된 전쟁이 더욱 치열해졌다. 요압은 동생 아비새와 함께 해가 지도록 아브넬을 추격했고(24절), 아브넬은 혹여나 아사헬을 죽인 것에 대해 요압이 잔인하게 복수할까봐 멀리 거리를 두고 작은 산꼭대기로 피신했다(25절). 이미 아브넬은 이 전쟁으로 부하 360명을 잃었고, 요압도 친동생 아사헬과 다윗의 신복 19명을 잃었다(30-31절). 아브넬은 요압에게 이렇게 계속 싸우다가는 서로에게 더 참혹한 일이 일어날 테니 형제민족 간에 싸움을 멈추자고 제안한다. 요압도 아브넬이 싸움을 제안하지 않았다면(14절), 아침에 서로 대치만 하다가 돌아갔을 것이라면서(27절) 나팔을 불어 군사를 철수시킨다.
전쟁은 일단 시작하면 쉽게 멈출 수 없기에 피해는 더욱 커진다. 이럴 때 누군가가 용기 있게 먼저 멈추지 않으면 경쟁 당사자들은 더욱 피폐해진다. 요즈음 나는 서로를 피폐하게 하는 줄 알면서도 멈출 수 없는 치열한 경쟁에 뛰어들고 있지는 않는가? 어떻게 멈출 수 있을까?
<young2080에서 가져왔습니다>

Advertisements

Leave a Reply

Fill in your details below or click an icon to log in:

WordPress.com Log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WordPress.com account. Log Out /  Change )

Google+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Google+ account. Log Out /  Change )

Twitter picture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Twitter account. Log Out /  Change )

Facebook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Facebook account. Log Out /  Change )

Connecting to %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