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11-21. QT큐티체조. 사무엘하 20장.

간단설명. 베냐민 지파의 세바가 이스라엘을 충동해 반란을 일으키고, 이에 다윗은 아마사를 통해 군대를 소집하지만 요압은 그를 살해한다.

성경본문. 사무엘하 20:1-13
한글본문.
1마침 거기에 불량배 하나가 있으니 그의 이름은 세바인데 베냐민 사람 비그리의 아들이었더라 그가 나팔을 불며 이르되 우리는 다윗과 나눌 분깃이 없으며 이새의 아들에게서 받을 유산이 우리에게 없도다 이스라엘아 각각 장막으로 돌아가라 하매 2이에 온 이스라엘 사람들이 다윗 따르기를 그치고 올라가 비그리의 아들 세바를 따르나 유다 사람들은 그들의 왕과 합하여 요단에서 예루살렘까지 따르니라 3다윗이 예루살렘 본궁에 이르러 전에 머물러 왕궁을 지키게 한 후궁 열 명을 잡아 별실에 가두고 먹을 것만 주고 그들에게 관계하지 아니하니 그들이 죽는 날까지 갇혀서 생과부로 지내니라 4왕이 아마사에게 이르되 너는 나를 위하여 삼 일 내로 유다 사람을 큰 소리로 불러 모으고 너도 여기 있으라 하니라 5아마사가 유다 사람을 모으러 가더니 왕이 정한 기일에 지체된지라 6다윗이 이에 아비새에게 이르되 이제 비그리의 아들 세바가 압살롬보다 우리를 더 해하리니 너는 네 주의 부하들을 데리고 그의 뒤를 쫓아가라 그가 견고한 성읍에 들어가 우리들을 피할까 염려하노라 하매 7요압을 따르는 자들과 그렛 사람들과 블렛 사람들과 모든 용사들이 다 아비새를 따라 비그리의 아들 세바를 뒤쫓으려고 예루살렘에서 나와 8기브온 큰 바위 곁에 이르매 아마사가 맞으러 오니 그 때에 요압이 군복을 입고 띠를 띠고 칼집에 꽂은 칼을 허리에 맸는데 그가 나아갈 때에 칼이 빠져 떨어졌더라 9요압이 아마사에게 이르되 내 형은 평안하냐 하며 오른손으로 아마사의 수염을 잡고 그와 입을 맞추려는 체하매 10아마사가 요압의 손에 있는 칼은 주의하지 아니한지라 요압이 칼로 그의 배를 찌르매 그의 창자가 땅에 쏟아지니 그를 다시 치지 아니하여도 죽으니라 요압과 그의 동생 아비새가 비그리의 아들 세바를 뒤쫓을새 11요압의 청년 중 하나가 아마사 곁에 서서 이르되 요압을 좋아하는 자가 누구이며 요압을 따라 다윗을 위하는 자는 누구냐 하니 12아마사가 길 가운데 피 속에 놓여 있는지라 그 청년이 모든 백성이 서 있는 것을 보고 아마사를 큰길에서부터 밭으로 옮겼으나 거기에 이르는 자도 다 멈추어 서는 것을 보고 옷을 그 위에 덮으니라 13아마사를 큰길에서 옮겨가매 사람들이 다 요압을 따라 비그리의 아들 세바를 뒤쫓아가니라

영어본문
1.Now a troublemaker named Sheba son of Bicri, a Benjamite, happened to be there. He sounded the trumpet and shouted, “We have no share in David, no part in Jesse’s son! Every man to his tent, O Israel!” 2.So all the men of Israel deserted David to follow Sheba son of Bicri. But the men of Judah stayed by their king all the way from the Jordan to Jerusalem. 3.When David returned to his palace in Jerusalem, he took the ten concubines he had left to take care of the palace and put them in a house under guard. He provided for them, but did not lie with them. They were kept in confinement till the day of their death, living as widows. 4.Then the king said to Amasa, “Summon the men of Judah to come to me within three days, and be here yourself.” 5.But when Amasa went to summon Judah, he took longer than the time the king had set for him. 6.David said to Abishai, “Now Sheba son of Bicri will do us more harm than Absalom did. Take your master’s men and pursue him, or he will find fortified cities and escape from us.” 7.So Joab’s men and the Kerethites and Pelethites and all the mighty warriors went out under the command of Abishai. They marched out from Jerusalem to pursue Sheba son of Bicri. 8.While they were at the great rock in Gibeon, Amasa came to meet them. Joab was wearing his military tunic, and strapped over it at his waist was a belt with a dagger in its sheath. As he stepped forward, it dropped out of its sheath. 9.Joab said to Amasa, “How are you, my brother?” Then Joab took Amasa by the beard with his right hand to kiss him. 10.Amasa was not on his guard against the dagger in Joab’s hand, and Joab plunged it into his belly, and his intestines spilled out on the ground. Without being stabbed again, Amasa died. Then Joab and his brother Abishai pursued Sheba son of Bicri. 11.One of Joab’s men stood beside Amasa and said, “Whoever favors Joab, and whoever is for David, let him follow Joab!” 12.Amasa lay wallowing in his blood in the middle of the road, and the man saw that all the troops came to a halt there. When he realized that everyone who came up to Amasa stopped, he dragged him from the road into a field and threw a garment over him. 13.After Amasa had been removed from the road, all the men went on with Joab to pursue Sheba son of Bicri.

도움말.
불량배(1절). 히브리어 ‘벨리야알’로 직역하면 ‘무가치한 자’라는 뜻이다.
별실(3절). 감시하는 집이란 뜻이다.
그렛 사람들, 블렛 사람들(7절). 다윗의 친위 용병부대들이다.

큐티체조.
⬆ 위로 하나님. 하나님이 세우신 왕이 세바에겐 어떤 존재였는가(1절)?
⬇ 아래로 인간. 요압은 자신의 군대장관 자리를 차지한 아마사를 어떻게 대하는가(9-10절)?
? 물어봐. 요압이 칼집에서 칼을 떨어뜨리는 이유는 무엇일까(8, 10절)?
! 느껴봐. 팀 내에서 싹트는 이견과 불일치를 어떻게 해소할 수 있을까?
➡ 옆으로 실천해. 리더의 결정에 반발하며 불순종하는 팔로워를 어떻게 다루어야 할까?

Meditation. 계속해서 의지해야 한다.
여러 갈등들이 복합적으로 터지고 있다. ●먼저 대외적 갈등이다. 사울 왕이 속했던 베냐민 지파 세바가 이스라엘을 충동질해 다윗에 반기를 든다. 모든 이스라엘이 세바의 말 한마디에 돌아서고, 다윗과 같은 지파인 유다 지파만 남는다. 다윗이 피난 갈 때 함께했던 이스라엘이 등을 돌리고, 압살롬을 맞이해서 다윗에게 등을 돌렸던 유다가 다윗과 손을 잡은 것이다. 어제의 배신자가 오늘의 친구가 되고, 어제의 친구가 오늘의 배신자가 되었다. ●둘째, 다윗의 부하장수 간에 일어난 내부적 갈등이다. 압살롬의 장수였던 아마사가 군대장관으로 기용되자 앙심을 품고 있던 요압이 그를 살해한다. 갈등은 다윗의 힘으로 통제할 수 있는 범위를 벗어난다. 적과 아군을 구분하기도 어렵고, 또 그들의 마음이 어떻게 변하는지도 가늠할 수 없다.
이럴 때 희망은 오직 피할 바위가 되시는 여호와 하나님께 있다. 갈등 한가운데서 나의 시선은 어디에 머무르는가? 계속해서 하나님의 세심한 간섭을 매 순간 의지하는가?
<young2080에서 가져왔습니다>

Advertisements

Leave a Reply

Fill in your details below or click an icon to log in:

WordPress.com Log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WordPress.com account. Log Out /  Change )

Google+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Google+ account. Log Out /  Change )

Twitter picture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Twitter account. Log Out /  Change )

Facebook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Facebook account. Log Out /  Change )

Connecting to %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