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11-24. QT큐티체조. 사무엘하 21장.

간단설명. 다윗을 도와 승리한 장수들의 활약을 소개한다.

성경본문. 사무엘하 21:15-22
한글본문.
15블레셋 사람이 다시 이스라엘을 치거늘 다윗이 그의 부하들과 함께 내려가서 블레셋 사람과 싸우더니 다윗이 피곤하매 16거인족의 아들 중에 무게가 삼백 세겔 되는 놋 창을 들고 새 칼을 찬 이스비브놉이 다윗을 죽이려 하므로 17스루야의 아들 아비새가 다윗을 도와 그 블레셋 사람들을 쳐죽이니 그 때에 다윗의 추종자들이 그에게 맹세하여 이르되 왕은 다시 우리와 함께 전장에 나가지 마옵소서 이스라엘의 등불이 꺼지지 말게 하옵소서 하니라 18그 후에 다시 블레셋 사람과 곱에서 전쟁할 때에 후사 사람 십브개는 거인족의 아들 중의 삽을 쳐죽였고 19또 다시 블레셋 사람과 곱에서 전쟁할 때에 베들레헴 사람 야레오르김의 아들 엘하난은 가드 골리앗의 아우 라흐미를 죽였는데 그 자의 창 자루는 베틀 채 같았더라 20또 가드에서 전쟁할 때에 그 곳에 키가 큰 자 하나는 손가락과 발가락이 각기 여섯 개씩 모두 스물 네 개가 있는데 그도 거인족의 소생이라 21그가 이스라엘 사람을 능욕하므로 다윗의 형 삼마의 아들 요나단이 그를 죽이니라 22이 네 사람 가드의 거인족의 소생이 다윗의 손과 그의 부하들의 손에 다 넘어졌더라

영어본문.
15.Once again there was a battle between the Philistines and Israel. David went down with his men to fight against the Philistines, and he became exhausted. 16.And Ishbi-Benob, one of the descendants of Rapha, whose bronze spearhead weighed three hundred shekels and who was armed with a new sword , said he would kill David. 17.But Abishai son of Zeruiah came to David’s rescue; he struck the Philistine down and killed him. Then David’s men swore to him, saying, “Never again will you go out with us to battle, so that the lamp of Israel will not be extinguished.” 18.In the course of time, there was another battle with the Philistines, at Gob. At that time Sibbecai the Hushathite killed Saph, one of the descendants of Rapha. 19.In another battle with the Philistines at Gob, Elhanan son of Jaare-Oregim the Bethlehemite killed Goliath the Gittite, who had a spear with a shaft like a weaver’s rod. 20.In still another battle, which took place at Gath, there was a huge man with six fingers on each hand and six toes on each foot–twenty-four in all. He also was descended from Rapha. 21.When he taunted Israel, Jonathan son of Shimeah, David’s brother, killed him. 22.These four were descendants of Rapha in Gath, and they fell at the hands of David and his men.

도움말.
삼백 세겔(16절). 3.5kg 정도 되는 무게다.
새 칼(16절). 철로 만든 무쇠칼을 의미한다.
이스라엘의 등불(17절). 성막의 등불을 빗댄 표현으로, 성막이나 성전에는 등불이 계속해서 켜져 있어야 했다. 이스라엘 가운데 함께하시는 하나님의 임재와 소망을 상징한다.
베틀 채(19절). 베 짜는 틀의 굵은 가로막대를 말한다.

큐티체조.
⬆ 위로 하나님. 하나님이 다윗에게 붙여주신 뛰어난 장수 네 사람은 누구인가(17, 18, 19, 21절)?
⬇ 아래로 인간. 부하들이 다윗이 전장에 나가는 것을 말린 이유는 무엇일까(17절)?
? 물어봐. 이스라엘을 끊임없이 위협했던 블레셋 장수 네 사람은 누구인가(16, 18, 19, 20절)?
! 느껴봐. 내게는 함께 위기를 헤쳐 나갈 동역자가 있는가?
➡ 옆으로 실천해. 좋은 동역자들을 내 곁에 계속해서 머무르게 하기 위해선 내 편에서 어떤 변화가 필요할까?

Meditation. 동역자를 붙여 주소서
다윗이 통치하는 동안 블레셋은 끊임없이 이스라엘을 위협했다. 그가 기름부음 받았다는 소식을 들은 후부터(5:17) 계속해서 쳐들어왔다. 다윗은 늘 싸울 수 있는 영적 준비와 체력을 비축해야 했다. 그러던 어느 날 골리앗과 같은 이스비브놉이 삼백 세겔이나 되는 놋 창을 들고 무쇠칼을 차고서 다윗을 위협한다. 다윗은 나이가 들었는지 쉽게 피곤하고 지쳤다. 이에 다윗을 따르던 부하들이 더 이상 전장에 나가지 말 것을 부탁한다. 다윗의 소중함을 새삼 깨달으며 지키고 보호해야 할 책임을 느꼈기 때문이다. 다윗이 한 걸음 뒤로 물러서자, 장수들이 다윗만큼의 역량을 발휘하기 시작했다. 골리앗과 같은 거인 장수들 즉 삽, 라흐미와 손발가락이 각각 여섯 개씩 있는 장수가 끊임없이 쳐들어와도 이들은 꿋꿋하게 막아냈다. 하나님은 신실하고 용맹한 왕에게 신실하고 용맹한 일꾼들을 붙여주셨다.
우리에게도 영적 싸움은 끊이지 않고 계속된다. 내게도 이렇게 함께 싸울 수 있는 동역자들이 필요하지 않는가?
<young2080에서 가져왔습니다>

Advertisements

Leave a Reply

Fill in your details below or click an icon to log in:

WordPress.com Log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WordPress.com account. Log Out /  Change )

Google+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Google+ account. Log Out /  Change )

Twitter picture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Twitter account. Log Out /  Change )

Facebook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Facebook account. Log Out /  Change )

Connecting to %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