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12-14. QT큐티체조. 룻기 3:12-18.

간단설명. 보아스는 룻에게 기업 무를 의무를 성실히 감당할 때까지 기다려 달라고 부탁하고, 룻은 이를 나오미에게 알린다.

성경본문. 룻기 3:12-18
한글본문.
12참으로 나는 기업을 무를 자이나 기업 무를 자로서 나보다 더 가까운 사람이 있으니 13이 밤에 여기서 머무르라 아침에 그가 기업 무를 자의 책임을 네게 이행하려 하면 좋으니 그가 그 기업 무를 자의 책임을 행할 것이니라 만일 그가 기업 무를 자의 책임을 네게 이행하기를 기뻐하지 아니하면 여호와께서 살아 계심을 두고 맹세하노니 내가 기업 무를 자의 책임을 네게 이행하리라 아침까지 누워 있을지니라 하는지라 14룻이 새벽까지 그의 발치에 누웠다가 사람이 서로 알아보기 어려울 때에 일어났으니 보아스가 말하기를 여인이 타작 마당에 들어온 것을 사람이 알지 못하여야 할 것이라 하였음이라 15보아스가 이르되 네 겉옷을 가져다가 그것을 펴서 잡으라 하매 그것을 펴서 잡으니 보리를 여섯 번 되어 룻에게 지워 주고 성읍으로 들어가니라 16룻이 시어머니에게 가니 그가 이르되 내 딸아 어떻게 되었느냐 하니 룻이 그 사람이 자기에게 행한 것을 다 알리고 17이르되 그가 내게 이 보리를 여섯 번 되어 주며 이르기를 빈 손으로 네 시어머니에게 가지 말라 하더이다 하니라 18이에 시어머니가 이르되 내 딸아 이 사건이 어떻게 될지 알기까지 앉아 있으라 그 사람이 오늘 이 일을 성취하기 전에는 쉬지 아니하리라 하니라

영어본문.
12.Although it is true that I am near of kin, there is a kinsman-redeemer nearer than I. 13.Stay here for the night, and in the morning if he wants to redeem, good; let him redeem. But if he is not willing, as surely as the LORD lives I will do it. Lie here until morning.” 14.So she lay at his feet until morning, but got up before anyone could be recognized; and he said, “Don’t let it be known that a woman came to the threshing floor.” 15.He also said, “Bring me the shawl you are wearing and hold it out.” When she did so, he poured into it six measures of barley and put it on her. Then he went back to town. 16.When Ruth came to her mother-in-law, Naomi asked, “How did it go, my daughter?” Then she told her everything Boaz had done for her 17.and added, “He gave me these six measures of barley, saying, ‘Don’t go back to your mother-in-law empty-handed.’ ” 18.Then Naomi said, “Wait, my daughter, until you find out what happens. For the man will not rest until the matter is settled today.”

도움말.
나보다 더 가까운 사람(12절). 기업 무를 친족 서열에서 더 우선순위에 있는 사람을 말한다.
지워 주고(15절). 보리 양이 들고 가기에 무거워 지고 갈 정도로 많이 주었음을 의미한다.

큐티체조.
⬆ 위로 하나님. 하나님은 보아스를 통해 나오미 가정에 어떻게 역사하시는가(18절)?
⬇ 아래로 인간. 룻의 요청에 대해 보아스는 어떻게 응답하는가(12-13절)?
? 물어봐. 보아스가 룻에게 아침까지 누워 있으라고 한 이유는 무엇일까(14절)?
! 느껴봐. 나는 다급해도 하나님이 세우신 질서를 존중하고 기다리는가?
➡ 옆으로 실천해. 내 삶 가운데 하나님의 은혜를 기다리면서 최선을 다해야 할 부분은 없는가?

Meditation. 최선을 다하고 하나님을 기다리라.
한밤중 갑작스런 룻의 등장과 뜻밖의 요청에 보아스는 성급하게 룻을 품에 안지 않고, 모든 것을 하나님 앞에서 질서 있게 정직하게 처리한다. 보아스는 룻에게 기업 무르는 순서를 설명하고, 하나님이 세우신 절차에 따라 최선을 다해 일을 처리하겠노라 맹세한다(13절). 또한 룻이 아침까지 조용히 발끝에서 누워 있다 새벽에 사람들이 알아보기 어려울 때 조용히 집으로 돌아가도록 배려한다(14절). 돌아갈 땐 빈손으로 가지 않고 시어머니에게 가져갈 양식을 챙겨가도록 호의를 베푼다(15절). 이 모든 일을 들은 나오미는 보아스가 이 일을 성취하기 전에는 쉬지 않으리라 확신한다(18절). 나오미는 보아스를 통해 기업 무를 역사를 쉬지 않고 이루실 하나님의 역사를 믿음으로 바라본 것이다.
나는 내가 기대하는 응답을 서둘러 얻으려고 조급하지는 않는가? 최선을 다한 후 하나님이 성취하실 것을 신뢰하며 잠잠히 기다릴 수 있는가? 혹 신뢰가 부족해 안절부절하진 않았는가?
<yoyng2080에서 가져왔습니다>

Advertisements

Leave a Reply

Fill in your details below or click an icon to log in:

WordPress.com Log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WordPress.com account. Log Out /  Change )

Google+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Google+ account. Log Out /  Change )

Twitter picture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Twitter account. Log Out /  Change )

Facebook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Facebook account. Log Out /  Change )

Connecting to %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