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1-13. QT큐티체조. 마가복음 3:7-19.

2018-01-13
간단설명. 큰 무리와 열 두 제자가 예수님을 따랐다. 두 집단의 근본적인 차이는 무엇이며, 그들은 각각 무엇 때문에 주님을 따르려 했을까?

성경본문. 마가복음 3:7-19
한글본문.
7예수께서 제자들과 함께 바다로 물러가시니 갈릴리에서 큰 무리가 따르며 8유대와 예루살렘과 이두매와 요단 강 건너편과 또 두로와 시돈 근처에서 많은 무리가 그가 하신 큰 일을 듣고 나아오는지라 9예수께서 무리가 에워싸 미는 것을 피하기 위하여 작은 배를 대기하도록 제자들에게 명하셨으니 10이는 많은 사람을 고치셨으므로 병으로 고생하는 자들이 예수를 만지고자 하여 몰려왔음이더라 11더러운 귀신들도 어느 때든지 예수를 보면 그 앞에 엎드려 부르짖어 이르되 당신은 하나님의 아들이니이다 하니 12예수께서 자기를 나타내지 말라고 많이 경고하시니라 13또 산에 오르사 자기가 원하는 자들을 부르시니 나아온지라 14이에 열둘을 세우셨으니 이는 자기와 함께 있게 하시고 또 보내사 전도도 하며 15귀신을 내쫓는 권능도 가지게 하려 하심이러라 16이 열둘을 세우셨으니 시몬에게는 베드로란 이름을 더하셨고 17또 세베대의 아들 야고보와 야고보의 형제 요한이니 이 둘에게는 보아너게 곧 우레의 아들이란 이름을 더하셨으며 18또 안드레와 빌립과 바돌로매와 마태와 도마와 알패오의 아들 야고보와 및 다대오와 가나나인 시몬이며 19또 가룟 유다니 이는 예수를 판 자더라

영어본문.
7.Jesus withdrew with his disciples to the lake, and a large crowd from Galilee followed. 8.When they heard all he was doing, many people came to him from Judea, Jerusalem, Idumea, and the regions across the Jordan and around Tyre and Sidon. 9.Because of the crowd he told his disciples to have a small boat ready for him, to keep the people from crowding him. 10.For he had healed many, so that those with diseases were pushing forward to touch him. 11.Whenever the evil spirits saw him, they fell down before him and cried out, “You are the Son of God.” 12.But he gave them strict orders not to tell who he was. 13.Jesus went up on a mountainside and called to him those he wanted, and they came to him. 14.He appointed twelve–designating them apostles–that they might be with him and that he might send them out to preach 15.and to have authority to drive out demons. 16.These are the twelve he appointed: Simon (to whom he gave the name Peter 17.James son of Zebedee and his brother John (to them he gave the name Boanerges, which means Sons of Thunder 18.Andrew, Philip, Bartholomew, Matthew, Thomas, James son of Alphaeus, Thaddaeus, Simon the Zealot 19.and Judas Iscariot, who betrayed him.

도움말.
열둘을 세우셨으니(14, 16절). 주님이 열두 명의 사도를 세우신 이유는 그들이 이스라엘의 열두 지파를 계승하는 하나님의 선교의 연장선에 있었기 때문이었다. 그리고 마침내는 열두 사도의 터 위에 교회들이 세워지게 된다(엡 2:20).
가룟 유다(19절). 영어 성경(KJV, NASB)은 Iscariot으로 표현하고 있는데, ‘가룟의 아들’이란 뜻으로 유다의 성(family name)을 가리킨다. 예수님은 처음부터 그가 자신을 팔아넘길 것을 알고 계셨다(요 13:11).

큐티체조.
⬆ 위로 하나님. 예수께서 가는 곳마다 가장 먼저 예수님을 하나님의 아들로 안 존재들은 누구인가(11절)?
⬇ 아래로 인간. 많은 무리들이 주님을 따른 이유는 무엇인가(10절)?
? 물어봐. 왜 주님은 열두 제자들을 지원제로 하지 않고 지명해 모집하셨는가(13-15절)?
! 느껴봐. 당신도 주님이 원하셔서 부르신 자들 중 하나라는 사실을 믿고 있는가(13절, 요 15:16 참조)?
➡ 옆으로 실천해. 주님을 따르는 제자로서 어떤 삶을 살아야 하겠는가?

Meditation. 지원인가, 지명인가.
많은 사람들이 자원해 주님께 나아왔다. 그런데 문제는 주님을 위해서가 아니라 자신들의 필요인 병을 고치기 위해서 모였다는 것이다. 예수님을 마치 용한 종합병원 의사로 생각했던 것이다. 아이러니하게도 사람들은 이 의사의 정체성을 몰랐지만, 오히려 귀신들은 주님을 알고 부르짖었다. 이제 주님은 때가 되어 열두 명의 특별한 제자를 세우셨다. 많은 무리 중에서 열둘을 선발하신 것이다. 이들은 앞으로 주님과 3년 동안 동고동락하며 배우게 될 것이다. 주님의 승천 이후에는 세계 복음화를 위한 주님의 대리인 공동체로 임무 수행을 하는 특수한 집단이 될 것이다. 그리고 마침내는 그들을 통해 예루살렘 교회가 세워지고, 복음을 땅 끝까지 전하게 될 것이다. 우리는 이러한 역사적 연장선상에 서 있는 또 다른 제자들이다.
당신은 자원해서가 아니라, 주님이 원하셔서 부르시고 보내셨다는 것을 믿고 있는가? 그래서 그 보내심에 합당한 삶을 살고 있는가?
<young2080에서 가져왔습니다>

Advertisements

Leave a Reply

Fill in your details below or click an icon to log in:

WordPress.com Log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WordPress.com account. Log Out /  Change )

Google+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Google+ account. Log Out /  Change )

Twitter picture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Twitter account. Log Out /  Change )

Facebook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Facebook account. Log Out /  Change )

w

Connecting to %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