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3-15. QT큐티체조. 마가복음 13:28-37

간단설명. 주님의 재림을 기다리는 삶, 종말론적인 삶을 산다는 것, 깨어 있는 신앙의 중심은 어떤 모습인가?

성경본문. 마가복음 13:28-37
한글본문.
28무화과나무의 비유를 배우라 그 가지가 연하여지고 잎사귀를 내면 여름이 가까운 줄 아나니 29이와 같이 너희가 이런 일이 일어나는 것을 보거든 인자가 가까이 곧 문 앞에 이른 줄 알라 30내가 진실로 너희에게 말하노니 이 세대가 지나가기 전에 이 일이 다 일어나리라 31천지는 없어지겠으나 내 말은 없어지지 아니하리라 32그러나 그 날과 그 때는 아무도 모르나니 하늘에 있는 천사들도, 아들도 모르고 아버지만 아시느니라 33주의하라 깨어 있으라 그 때가 언제인지 알지 못함이라 34가령 사람이 집을 떠나 타국으로 갈 때에 그 종들에게 권한을 주어 각각 사무를 맡기며 문지기에게 깨어 있으라 명함과 같으니 35그러므로 깨어 있으라 집 주인이 언제 올는지 혹 저물 때일는지 밤중일는지 닭 울 때일는지 새벽일는지 너희가 알지 못함이라 36그가 홀연히 와서 너희가 자는 것을 보지 않도록 하라 37깨어 있으라 내가 너희에게 하는 이 말은 모든 사람에게 하는 말이니라 하시니라

영어본문.
28.”Now learn this lesson from the fig tree: As soon as its twigs get tender and its leaves come out, you know that summer is near. 29.Even so, when you see these things happening, you know that it is near, right at the door. 30.I tell you the truth, this generation will certainly not pass away until all these things have happened. 31.Heaven and earth will pass away, but my words will never pass away. 32.”No one knows about that day or hour, not even the angels in heaven, nor the Son, but only the Father. 33.Be on guard! Be alert! You do not know when that time will come. 34.It’s like a man going away: He leaves his house and puts his servants in charge, each with his assigned task, and tells the one at the door to keep watch. 35.”Therefore keep watch because you do not know when the owner of the house will come back–whether in the evening, or at midnight, or when the rooster crows, or at dawn. 36.If he comes suddenly, do not let him find you sleeping. 37.What I say to you, I say to everyone: ‘Watch!’ ”

도움말.
이 일이 다 일어나리라(30절). 주님의 예언은 AD 70년 로마의 티투스 장군에 의해 그대로 실현되었다. 따라서 주님이 재림하신다는 것도 사실임을 믿을 수 있는 근거가 마련됐다. 이 사실을 강조하기 위해 31절과 37절을 말씀하신 것이다.
권한을 주어 각각 사무를 맡기며(34절). 위임(delegation)의 두 가지 요소를 말씀하고 있다. 이 위임은 하나님 나라를 완성하기 위해 제자들이 해야 할 일이었다(눅 22:29).

큐티체조.
⬆ 위로 하나님. 천지는 없어지더라도 마지막까지 남아 있는 것은 무엇인가(31절)?
⬇ 아래로 인간. 종말을 대비하는 자세는 어떠해야 하는가(33절)?
? 물어봐. 신앙생활의 핵심을 ‘깨어 있는 것’으로 정의하는 이유는 무엇인가(34-36절)?
! 느껴봐. 당신이 지금 하고 있는 일이 주님이 맡기신 일임을 알고 있는가?
➡ 옆으로 실천해. 주의하고 깨어 있는 삶을 살려면 어떤 변화가 필요하겠는가?

Meditation. 영적 각성과 일상의 일
시한부 종말론은 치명적이다. 주님의 재림 사건에 대해 ‘내용’보다 ‘시간, 때’를 강조하기 때문이다. 그래서 내용 없는 종말론은 가장 위험하고 왜곡된 시각이다. 주님은 때에 대해서만 아니라, 삶의 태도를 어떻게 할 것인가 하는 측면을 강조하신다. 그런 삶의 태도는 일상의 일에서 나타나야 하는데, 깨어 있는 모습이 그것이다. 깨어서 주님의 재림을 기다리는 건강한 모습은 자신이 하고 있는 일을 주님이 맡기셨다는 믿음을 갖는 것이며(34절), 언제일지 모르지만 곧 주님이 돌아오셔서 그 일을 평가하신다는 것이다(35절). 이런 모습은 주님의 종 된 그리스도인들, 제자들의 마땅한 모습이다. 종말론, 재림 신앙은 결국 일상의 삶을 어떻게 살아내느냐에 있다. 시간 관념은 긴박하게, 일은 성실과 지속성으로 행하는 모습이 종말론과 재림 신앙에 대한 주님의 가르침이다.
당신은 주님의 재림을 간절히 기다리면서 일상 가운데도 깨어 있는 삶을 살아가고 있는가.
<young2080에서 가져왔습니다>

Advertisements

Leave a Reply

Fill in your details below or click an icon to log in:

WordPress.com Log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WordPress.com account. Log Out /  Change )

Google+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Google+ account. Log Out /  Change )

Twitter picture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Twitter account. Log Out /  Change )

Facebook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Facebook account. Log Out /  Change )

Connecting to %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