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3-27. QT큐티체조. 마가복음 15:25-39. 2018고난주간입니다.

간단설명. 십자가에 달리신 예수 그리스도가 하나님의 아들이심이 어떻게 증명되었는가? 예수 그리스도에 대한 두 부류의 평판은 어떻게 대조적인가?

성경본문. 마가복음 15:25-39
한글본문.
25때가 제삼시가 되어 십자가에 못 박으니라 26그 위에 있는 죄패에 유대인의 왕이라 썼고 27강도 둘을 예수와 함께 십자가에 못 박으니 하나는 그의 우편에, 하나는 좌편에 있더라 28(없음) 29지나가는 자들은 자기 머리를 흔들며 예수를 모욕하여 이르되 아하 성전을 헐고 사흘에 짓는다는 자여 30네가 너를 구원하여 십자가에서 내려오라 하고 31그와 같이 대제사장들도 서기관들과 함께 희롱하며 서로 말하되 그가 남은 구원하였으되 자기는 구원할 수 없도다 32이스라엘의 왕 그리스도가 지금 십자가에서 내려와 우리가 보고 믿게 할지어다 하며 함께 십자가에 못 박힌 자들도 예수를 욕하더라 33제육시가 되매 온 땅에 어둠이 임하여 제구시까지 계속하더니 34제구시에 예수께서 크게 소리 지르시되 엘리 엘리 라마 사박다니 하시니 이를 번역하면 나의 하나님, 나의 하나님 어찌하여 나를 버리셨나이까 하는 뜻이라 35곁에 섰던 자 중 어떤 이들이 듣고 이르되 보라 엘리야를 부른다 하고 36한 사람이 달려가서 해면에 신 포도주를 적시어 갈대에 꿰어 마시게 하고 이르되 가만 두라 엘리야가 와서 그를 내려 주나 보자 하더라 37예수께서 큰 소리를 지르시고 숨지시니라 38이에 성소 휘장이 위로부터 아래까지 찢어져 둘이 되니라 39예수를 향하여 섰던 백부장이 그렇게 숨지심을 보고 이르되 이 사람은 진실로 하나님의 아들이었도다 하더라

영어본문.
25.It was the third hour when they crucified him. 26.The written notice of the charge against him read: THE KING OF THE JEWS. 27.They crucified two robbers with him, one on his right and one on his left. 28. 29.Those who passed by hurled insults at him, shaking their heads and saying, “So! You who are going to destroy the temple and build it in three days, 30.come down from the cross and save yourself!” 31.In the same way the chief priests and the teachers of the law mocked him among themselves. “He saved others,” they said, “but he can’t save himself! 32.Let this Christ, this King of Israel, come down now from the cross, that we may see and believe.” Those crucified with him also heaped insults on him. 33.At the sixth hour darkness came over the whole land until the ninth hour. 34.And at the ninth hour Jesus cried out in a loud voice, “Eloi, Eloi, lama sabachthani?”–which means, “My God, my God, why have you forsaken me?” 35.When some of those standing near heard this, they said, “Listen, he’s calling Elijah.” 36.One man ran, filled a sponge with wine vinegar, put it on a stick, and offered it to Jesus to drink. “Now leave him alone. Let’s see if Elijah comes to take him down,” he said. 37.With a loud cry, Jesus breathed his last.
38.The curtain of the temple was torn in two from top to bottom. 39.And when the centurion, who stood there in front of Jesus, heard his cry and saw how he died, he said, “Surely this man was the Son of God!”

도움말.
자기는 구원할 수 없도다(31절). 이미 하나님이 이사야를 통해 하신 구원의 계획(사 53장)을 이해하지 못한 자들의 해석이다.
숨지시니라(37절). 예수 그리스도는 태초에 아담의 코에 숨을 불어 넣어 생령이 되게 하신 삼위일체의 하나님이시다. 그 분이 인간이 되셔서 숨을 거두신 것이다. 얼마나 아이러니한 일인가? 죽으실 수 없는 영원무궁하신 분이 죽으신 것이다.
성소 휘장(38절). 성소와 지성소를 구분하는 천이다. 지성소는 하나님이 임재하는 곳으로 대제사장 외에는 아무도 들어갈 수 없었는데, 이제 중보자 되신 예수 그리스도의 한 번의 완전한 제사로 말미암아 사람들과 하나님 사이의 벽이 허물어지는 순간이다.

큐티체조.
⬆ 위로 하나님. 십자가에서의 대속의 죽음이 주님께는 어떤 고통으로 체감되었는가(34절)?
⬇ 아래로 인간. 십자가 아래 섰던 백부장은 어떤 반응을 보이고 있는가(39절)?
? 물어봐. 자신들을 구원하기 위한 주님의 대속을 인간들은 어떻게 조롱하고 있는가(29-32절)?
! 느껴봐. 당신은 두 강도들처럼 주님과 함께 십자가에 못 박혔는가?
➡ 옆으로 실천해. 당신은 자신이 아니라 하나님의 아들을 믿는 믿음으로 살고 있는가?

Meditation. 같은 사건, 다른 평판
구원자 예수 그리스도가 십자가에 달리셨다. 양편에 두 강도들과 함께 말이다. 우주의 주인이신 주님이 강도들과 같은 평판을 받고 계셨다. 사실 그 자리에는 밑에서 주님을 희롱하는 자들이 못 박혔어야 했다. 그들의 말처럼 주님은 십자가에서 내려오시고 자신들이 그 자리에 올라갔어야 했다. 주님은 많은 사람들을 구원하시기 위해 자신을 버리셨어야만 했다(요 10:17-18). 이러한 고통은 주님뿐 아니라 성부 하나님도 마찬가지였다. 하나님은 독생자를 버리셔야만 했던 구원의 역사를 위해 세 시간 가까이 온 땅에 어둠이 임하게 하셨다. 그런데도 사람들은 지금이 그들을 향한 구원의 때임을 알지 못했다. 인류의 구원을 향한 “엘리 엘리 라마 사박다니” 이 절규는 하나님 아들의 죽음에 대한 이해하지 못할 신비한 구원의 절규였다. 그 진정한 응답은 백부장과 같아야 한다. “이 사람은 진실로 하나님의 아들이었다.”
당신은 날마다 백부장처럼 예수 그리스도의 주되심을 고백하는 삶을 살고 있는가?
<young2080에서 가져왔습니다>

Advertisements

Leave a Reply

Fill in your details below or click an icon to log in:

WordPress.com Log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WordPress.com account. Log Out /  Change )

Google+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Google+ account. Log Out /  Change )

Twitter picture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Twitter account. Log Out /  Change )

Facebook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Facebook account. Log Out /  Change )

w

Connecting to %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