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4-14. QT큐티체조. 사사기 4:17-24.

간단설명. 하솔 왕 야빈의 군대장관 시스라는 전쟁에 패해 겐 사람 헤벨의 아내 야엘의 장막으로 도망가고, 그가 깊이 잠든 사이 야엘은 시스라의 관자놀이에 말뚝을 박는다.

성경본문. 사사기 4:17-24
한글본문.
17시스라가 걸어서 도망하여 겐 사람 헤벨의 아내 야엘의 장막에 이르렀으니 이는 하솔 왕 야빈과 겐 사람 헤벨의 집 사이에는 화평이 있음이라 18야엘이 나가 시스라를 영접하며 그에게 말하되 나의 주여 들어오소서 내게로 들어오시고 두려워하지 마소서 하매 그가 그 장막에 들어가니 야엘이 이불로 그를 덮으니라 19시스라가 그에게 말하되 청하노니 내게 물을 조금 마시게 하라 내가 목이 마르다 하매 우유 부대를 열어 그에게 마시게 하고 그를 덮으니 20그가 또 이르되 장막 문에 섰다가 만일 사람이 와서 네게 묻기를 여기 어떤 사람이 있느냐 하거든 너는 없다 하라 하고 21그가 깊이 잠드니 헤벨의 아내 야엘이 장막 말뚝을 가지고 손에 방망이를 들고 그에게로 가만히 가서 말뚝을 그의 관자놀이에 박으매 말뚝이 꿰뚫고 땅에 박히니 그가 기절하여 죽으니라 22바락이 시스라를 추격할 때에 야엘이 나가서 그를 맞아 그에게 이르되 오라 네가 찾는 그 사람을 내가 네게 보이리라 하매 바락이 그에게 들어가 보니 시스라가 엎드러져 죽었고 말뚝이 그의 관자놀이에 박혔더라 23이와 같이 이 날에 하나님이 가나안 왕 야빈을 이스라엘 자손 앞에 굴복하게 하신지라 24이스라엘 자손의 손이 가나안 왕 야빈을 점점 더 눌러서 마침내 가나안 왕 야빈을 진멸하였더라

영어본문.
17.Sisera, however, fled on foot to the tent of Jael, the wife of Heber the Kenite, because there were friendly relations between Jabin king of Hazor and the clan of Heber the Kenite. 18.Jael went out to meet Sisera and said to him, “Come, my Lord , come right in. Don’t be afraid.” So he entered her tent, and she put a covering over him. 19.”I’m thirsty,” he said. “Please give me some water.” She opened a skin of milk, gave him a drink, and covered him up. 20.”Stand in the doorway of the tent,” he told her. “If someone comes by and asks you, ‘Is anyone here?’ say ‘No.’ ” 21.But Jael, Heber’s wife, picked up a tent peg and a hammer and went quietly to him while he lay fast asleep, exhausted. She drove the peg through his temple into the ground, and he died. 22.Barak came by in pursuit of Sisera, and Jael went out to meet him. “Come,” she said, “I will show you the man you’re looking for.” So he went in with her, and there lay Sisera with the tent peg through his temple-dead. 23.On that day God subdued Jabin, the Canaanite king, before the Israelites. 24.And the hand of the Israelites grew stronger and stronger against Jabin, the Canaanite king, until they destroyed him.

도움말.
화평이 있음이라(17절). 일종의 평화협정이 체결되었음을 의미한다.
우유(19절). 우유에는 수면 성분이 들어있어 깊은 잠을 돕는 효과가 있다.
관자놀이(21절). 귀와 눈 사이의 맥박이 뛰는 곳으로 이곳에서 맥박이 뛸 때 관자가 움직인다고 한다.

큐티체조.
⬆ 위로 하나님. 하나님의 구원 역사는 결정적으로 누구의 손을 통해 이루어졌는가(21절)?
⬇ 아래로 인간. 적장 시스라는 어디로, 어떻게 몸을 숨기는가(17-19절)?
? 물어봐. 야엘의 부드러우면서도 침착한 대응이 어떻게 묘사되고 있는가(18-22절)?
! 느껴봐. 나는 연약함에도 불구하고 주께 귀하게 쓰임 받을 수 있음을 확신하는가?
➡ 옆으로 실천해. 지금 내가 할 수 있는 최선의 순종과 헌신은 무엇인가?

Meditation. 연약해도 귀하게 쓰임 받는다.
적장 시스라는 자고 있는 상태에서 관자놀이에 말뚝이 박혀 죽는다(21절). 장렬하게 싸우거나 도망가다 웅덩이에 빠져 죽은 게 아니다. 그는 깊은 잠에 곯아떨어져 있다가 죽었다. 이런 놀라운 승리를 거둔 사람은 누구였을까? 바로 겐 사람 헤벨의 아내 야엘이었다. 그녀는 칼을 들고 전장에 나가지 않았다. 전쟁 경험이 있는 것도 아니었다. 자신이 머물던 장막에 다급하게 들어온 적장을 맞아들여 깊은 잠에 빠져든 것을 확인하고 단단한 장막말뚝을 가져와 그의 관자놀이에 박았다. 여성 특유의 부드러움과 연약함이 결정적인 역할을 했다. 하나님은 그의 말씀을 100% 순종하지 않았던 바락에게서 기회를 거두시고 연약한 여인 야엘을 통해 결정적 승리를 거두게 하셨다. 바락이 열심히 뒤를 쫓으며 노력했지만, 그의 노력은 헛되이 끝나고 말았다.
나의 연약함이 스스로 주눅 들게 하지는 않는가? 나는 연약함을 내려놓고 쓰임 받을 준비가 되어 있는가?
<young2080에서 가져왔습니다>

Advertisements

Leave a Reply

Fill in your details below or click an icon to log in:

WordPress.com Log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WordPress.com account. Log Out /  Change )

Google+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Google+ account. Log Out /  Change )

Twitter picture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Twitter account. Log Out /  Change )

Facebook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Facebook account. Log Out /  Change )

w

Connecting to %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