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6-05. QT큐티체조. 사사기 19:20-30.

간단설명. 노인의 환대에 편안한 저녁을 보대던 중 기브아의 불량배들이 들이닥쳐 레위인의 첩을 강간한 후 죽음에 이르게 한다.

성경본문. 사사기 19:22-30.
한글본문.
22그들이 마음을 즐겁게 할 때에 그 성읍의 불량배들이 그 집을 에워싸고 문을 두들기며 집 주인 노인에게 말하여 이르되 네 집에 들어온 사람을 끌어내라 우리가 그와 관계하리라 하니 23집 주인 그 사람이 그들에게로 나와서 이르되 아니라 내 형제들아 청하노니 이같은 악행을 저지르지 말라 이 사람이 내 집에 들어왔으니 이런 망령된 일을 행하지 말라 24보라 여기 내 처녀 딸과 이 사람의 첩이 있은즉 내가 그들을 끌어내리니 너희가 그들을 욕보이든지 너희 눈에 좋은 대로 행하되 오직 이 사람에게는 이런 망령된 일을 행하지 말라 하나 25무리가 듣지 아니하므로 그 사람이 자기 첩을 붙잡아 그들에게 밖으로 끌어내매 그들이 그 여자와 관계하였고 밤새도록 그 여자를 능욕하다가 새벽 미명에 놓은지라 26동틀 때에 여인이 자기의 주인이 있는 그 사람의 집 문에 이르러 엎드러져 밝기까지 거기 엎드러져 있더라 27그의 주인이 일찍이 일어나 집 문을 열고 떠나고자 하더니 그 여인이 집 문에 엎드러져 있고 그의 두 손이 문지방에 있는 것을 보고 28그에게 이르되 일어나라 우리가 떠나가자 하나 아무 대답이 없는지라 이에 그의 시체를 나귀에 싣고 행하여 자기 곳에 돌아가서 29그 집에 이르러서는 칼을 가지고 자기 첩의 시체를 거두어 그 마디를 찍어 열두 덩이에 나누고 그것을 이스라엘 사방에 두루 보내매 30그것을 보는 자가 다 이르되 이스라엘 자손이 애굽 땅에서 올라온 날부터 오늘까지 이런 일은 일어나지도 아니하였고 보지도 못하였도다 이 일을 생각하고 상의한 후에 말하자 하니라

영어본문.
22.While they were enjoying themselves, some of the wicked men of the city surrounded the house. Pounding on the door, they shouted to the old man who owned the house, “Bring out the man who came to your house so we can have sex with him.” 23.The owner of the house went outside and said to them, “No, my friends, don’t be so vile. Since this man is my guest, don’t do this disgraceful thing. 24.Look, here is my virgin daughter, and his concubine. I will bring them out to you now, and you can use them and do to them whatever you wish. But to this man, don’t do such a disgraceful thing.” 25.But the men would not listen to him. So the man took his concubine and sent her outside to them, and they raped her and abused her throughout the night, and at dawn they let her go. 26.At daybreak the woman went back to the house where her master was staying, fell down at the door and lay there until daylight. 27.When her master got up in the morning and opened the door of the house and stepped out to continue on his way, there lay his concubine, fallen in the doorway of the house, with her hands on the threshold. 28.He said to her, “Get up; let’s go.” But there was no answer. Then the man put her on his donkey and set out for home. 29.When he reached home, he took a knife and cut up his concubine, limb by limb, into twelve parts and sent them into all the areas of Israel. 30.Everyone who saw it said, “Such a thing has never been seen or done, not since the day the Israelites came up out of Egypt. Think about it! Consider it! Tell us what to do!”

도움말.
불량배들(22절). 직역하면 ‘벨리알의 아들들’로, 사회질서를 파괴하는 ‘쓸모없는 사람들’이란 뜻이다.
관계하리라(22절). 성관계를 의미하며, 성폭행을 하겠다는 뜻이다.
망령된 일(23절). 히브리어 ‘네빌라’로 감각이 없는 일, 즉 어리석은 일을 의미한다.
붙잡아(25절). 히브리어 ‘하자크’는 강하게 꽉 잡아 완력으로 강제적으로 끌어냈음을 의미한다.

큐티체조.
⬆ 위로 하나님. 하나님의 거룩을 실현해야 할 레위인은 첩의 시체를 어떻게 하는가(29-30절)?
⬇ 아래로 인간. 기브아 성읍의 불량배들은 집 주인 노인에게 무엇을 요구하는가(22절)?
? 물어봐. 노인이 자기 딸을 내주겠다고 한 이유는 무엇일까(24절)?
! 느껴봐. 레위인이 첩을 강제로 밖으로 끌어낼 때 이 첩은 어떤 심정이었을까?
➡ 옆으로 실천해. 죄와 포악함이 가득한 세상 가운데 교회는 어떻게 빛을 발할 수 있을까?
Meditation. 세속문화의 민낯을 드러내는 밤.
밤이 되자 기브아의 불량배들이 노인의 집을 빙 둘러싸고 문을 두들겼다. 손님으로 온 레위인을 끌어내 성폭력으로 희롱하겠다는 것이다(22절). 정욕에 물든 이들에게 낯선 손님은 노리개감에 다름 아니었다. 그가 하나님의 거룩한 레위인이라는 사실은 아무 상관없었다. 이들의 위협 앞에 레위인은 아무 저항을 하지 않는다. 하나님의 말씀으로 권면하며 책망하지도 않고, 거룩함을 지키기 위한 몸부림도 없다. 그저 자신과 주인의 안위를 위해 첩을 그들의 성노리개로 수치와 고통을 당하도록 내어주는 것이 전부였다. 결국 밤새도록 유린당한 첩은 레위인이 머물던 집의 문 앞에 엎드러져 죽고 말았다. 이 끔찍한 참극 앞에 레위인은 울지도 통곡하지도 않고 시신을 수습해 집으로 돌아가서는 시체를 12조각으로 토막내 이스라엘 각 지파로 보내 이 충격적인 사실을 알린다.
제정신을 잃어가는 이스라엘 사회처럼 이 시대에 정말 필요한 진리의 빛을 나와 우리 공동체는 어떻게 비추어야 할까?
<young2080에서 가져왔습니다>

Advertisements

Leave a Reply

Fill in your details below or click an icon to log in:

WordPress.com Log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WordPress.com account. Log Out /  Change )

Google+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Google+ account. Log Out /  Change )

Twitter picture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Twitter account. Log Out /  Change )

Facebook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Facebook account. Log Out /  Change )

Connecting to %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