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8-08. QT큐티체조. 요한계시록 14:14-20.

간단설명. 곡식을 거둘 때가 이르자 인자 같은 이가 낫을 휘둘러 땅의 곡식을 거두고, 또 다른 천사는 땅의 포도를 거둔다.

성경본문. 요한계시록 14:14-20
한글본문.
14또 내가 보니 흰 구름이 있고 구름 위에 인자와 같은 이가 앉으셨는데 그 머리에는 금 면류관이 있고 그 손에는 예리한 낫을 가졌더라 15또 다른 천사가 성전으로부터 나와 구름 위에 앉은 이를 향하여 큰 음성으로 외쳐 이르되 당신의 낫을 휘둘러 거두소서 땅의 곡식이 다 익어 거둘 때가 이르렀음이니이다 하니 16구름 위에 앉으신 이가 낫을 땅에 휘두르매 땅의 곡식이 거두어지니라 17또 다른 천사가 하늘에 있는 성전에서 나오는데 역시 예리한 낫을 가졌더라 18또 불을 다스리는 다른 천사가 제단으로부터 나와 예리한 낫 가진 자를 향하여 큰 음성으로 불러 이르되 네 예리한 낫을 휘둘러 땅의 포도송이를 거두라 그 포도가 익었느니라 하더라 19천사가 낫을 땅에 휘둘러 땅의 포도를 거두어 하나님의 진노의 큰 포도주 틀에 던지매 20성 밖에서 그 틀이 밟히니 틀에서 피가 나서 말 굴레에까지 닿았고 천육백 스다디온에 퍼졌더라

영어본문.
14.I looked, and there before me was a white cloud, and seated on the cloud was one “like a son of man” with a crown of gold on his head and a sharp sickle in his hand. 15.Then another angel came out of the temple and called in a loud voice to him who was sitting on the cloud, “Take your sickle and reap, because the time to reap has come, for the harvest of the earth is ripe.” 16.So he who was seated on the cloud swung his sickle over the earth, and the earth was harvested. 17.Another angel came out of the temple in heaven, and he too had a sharp sickle. 18.Still another angel, who had charge of the fire, came from the altar and called in a loud voice to him who had the sharp sickle, “Take your sharp sickle and gather the clusters of grapes from the earth’s vine, because its grapes are ripe.” 19.The angel swung his sickle on the earth, gathered its grapes and threw them into the great winepress of God’s wrath. 20.They were trampled in the winepress outside the city, and blood flowed out of the press, rising as high as the horses’ bridles for a distance of 1,600 stadia.

도움말.
땅의 곡식(15절). 구원받은 성도를 말한다.
낫을 휘두르매(16절). 최종적인 하나님의 심판과 권세를 상징한다.
땅의 포도(19절). 불신자, 악인을 말한다.
성 밖에서(20절). 예루살렘 성 밖으로, 이는 하나님의 언약에서 끊어짐을 상징한다(히 13:12 참조).
말 굴레(20절). 말의 머리에 씌우는 굴레로 여기에 고삐, 방울, 장식 등을 단다.
1600스다디온(20절). 약 300km 정도의 거리로 남쪽 애굽 경계선에서 북쪽 시리아 경계선까지의 길이를 말한다. 이는 세상 사방을 상징하는 4를 두 번 곱하고 많음을 상징하는 10을 두 번 곱한 수로, 심판의 범위가 세상 전체를 포함하는 완전한 심판임을 상징한다.

큐티체조.
⬆ 위로 하나님. 마지막 추수 때 예수 그리스도의 모습은 어떠한가(14절)?
⬇ 아래로 인간. 천사가 포도송이를 거두어 어떻게 하는가(19-20절)?
? 물어봐. 포도주 틀이 밟히는 곳이 왜 성 밖일까(20절)?
! 느껴봐. 나는 하나님이 기뻐하시는 익은 곡식이 되어 가고 있는가?
➡ 옆으로 실천해. 곡식이 다 익어 추수할 때가 가까이 오고 있음을 깨닫고, 어떻게 깨어 있어야 하겠는가?

Meditation. 두 종류의 추수를 대비하라.
마침내 짐승의 표를 받지 않고 인내했던 성도들에게 다니엘서 7장에서 묘사한 인자의 모습 그대로 승리의 면류관을 쓰신 그리스도가 하늘 보좌에서 나아와 심판을 행하신다(14절, 욜 3:13 참조). 그가 낫을 땅에 휘두르자 희어져 추수하게 된 이 땅의 성도들이 거두어진다(16절). 한편 제단에서 불, 즉 심판에 대한 권세를 가진 천사가 예리한 낫과 큰 음성으로 하나님의 추수를 명령한다(18절). 제단은 성도들의 기도가 향로에 담겨 올라간 곳이며(5:8, 8:3), 순교자들의 끊임없는 신원의 기도가 올려진 곳이다(6:10). 불신자의 심판을 상징하는 포도수확은 심판과 공의를 간구하는 성도들의 기도에 대한 응답으로 이루어져 성 밖에 있는 하나님의 진노의 큰 포도주 틀에 던져지고 밟힌 피가 약속의 땅 사방으로 가득 퍼지는데(20절), 하나님의 언약에서 끊어져 심판받음을 상징한다(겔 47:1-12 참조).
이러한 최종 심판은 지금 우리에게도 다가오고 있다. 나는 하나님이 기뻐하시는 잘 익은 추수할 곡식이 되어가고 있는가?
<young2080에서 가져왔습니다>

Advertisements

Leave a Reply

Fill in your details below or click an icon to log in:

WordPress.com Log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WordPress.com account. Log Out /  Change )

Google+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Google+ account. Log Out /  Change )

Twitter picture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Twitter account. Log Out /  Change )

Facebook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Facebook account. Log Out /  Change )

Connecting to %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