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1-20. QT큐티체조. 다니엘 Daniel 5:1-9.

간단설명. 벨사살 왕이 성전 그릇을 술그릇 삼아 마시며 신들을 찬양할 때, 벽에 손가락이 나타나 글자를 쓰는 것을 보고 크게 놀란다.

성경본문. 다니엘 Daniel 5:1-9
한글본문.
1벨사살 왕이 그의 귀족 천 명을 위하여 큰 잔치를 베풀고 그 천 명 앞에서 술을 마시니라 2벨사살이 술을 마실 때에 명하여 그의 부친 느부갓네살이 예루살렘 성전에서 탈취하여 온 금, 은 그릇을 가져오라고 명하였으니 이는 왕과 귀족들과 왕후들과 후궁들이 다 그것으로 마시려 함이었더라 3이에 예루살렘 하나님의 전 성소 중에서 탈취하여 온 금 그릇을 가져오매 왕이 그 귀족들과 왕후들과 후궁들과 더불어 그것으로 마시더라 4그들이 술을 마시고는 그 금, 은, 구리, 쇠, 나무, 돌로 만든 신들을 찬양하니라 5그 때에 사람의 손가락들이 나타나서 왕궁 촛대 맞은편 석회벽에 글자를 쓰는데 왕이 그 글자 쓰는 손가락을 본지라 6이에 왕의 즐기던 얼굴 빛이 변하고 그 생각이 번민하여 넓적다리 마디가 녹는 듯하고 그의 무릎이 서로 부딪친지라 7왕이 크게 소리 질러 술객과 갈대아 술사와 점쟁이를 불러오게 하고 바벨론의 지혜자들에게 말하되 누구를 막론하고 이 글자를 읽고 그 해석을 내게 보이면 자주색 옷을 입히고 금사슬을 그의 목에 걸어 주리니 그를 나라의 셋째 통치자로 삼으리라 하니라 8그 때에 왕의 지혜자가 다 들어왔으나 능히 그 글자를 읽지 못하며 그 해석을 왕께 알려 주지 못하는지라 9그러므로 벨사살 왕이 크게 번민하여 그의 얼굴빛이 변하였고 귀족들도 다 놀라니라

영어본문.
1.King Belshazzar gave a great banquet for a thousand of his nobles and drank wine with them. 2.While Belshazzar was drinking his wine, he gave orders to bring in the gold and silver goblets that Nebuchadnezzar his father had taken from the temple in Jerusalem, so that the king and his nobles, his wives and his concubines might drink from them. 3.So they brought in the gold goblets that had been taken from the temple of God in Jerusalem, and the king and his nobles, his wives and his concubines drank from them. 4.As they drank the wine, they praised the gods of gold and silver, of bronze, iron, wood and stone. 5.Suddenly the fingers of a human hand appeared and wrote on the plaster of the wall, near the lampstand in the royal palace. The king watched the hand as it wrote. 6.His face turned pale and he was so frightened that his knees knocked together and his legs gave way. 7.The king called out for the enchanters, astrologers and diviners to be brought and said to these wise men of Babylon, “Whoever reads this writing and tells me what it means will be clothed in purple and have a gold chain placed around his neck, and he will be made the third highest ruler in the kingdom.” 8.Then all the king’s wise men came in, but they could not read the writing or tell the king what it meant. 9.So King Belshazzar became even more terrified and his face grew more pale. His nobles were baffled.

도움말.
벨사살(1절). 느부갓네살의 아들인 나보니두스의 아들로, 나보니두스가 재위 3년 만에 왕궁을 잠시 떠났을 때 아버지의 자리를 대신한 것으로 알려져 있다.
술을 마실 때에(2절). 술의 영향 아래에서(under the influence of the wine)라는 뜻이다.
넓적다리(6절). 넓적다리는 허리 부분을 가리키며, 고대인들은 허리를 힘의 근원으로 생각하고 있었다.
마디(6절). 관절 이외에도 등뼈 또는 척추뼈를 의미한다.
녹는 듯하고(6절). 넓적다리 마디가 녹았다는 것은 극도의 공포로 인해 척추 마디들이 풀려 흩어져 버리고 온 힘을 잃게 되었음을 묘사하는 문학적 표현이다.
무릎이 서로 부딪친지라(6절). 제대로 서 있을 힘도 없을 정도로 무릎이 심하게 떨리고 있음을 묘사하는 표현이다.
자주색 옷(7절). 고대 근동에서 주로 왕이 입는 긴 옷으로 왕의 권위와 위엄을 상징했다.

큐티체조.
⬆ 위로 하나님. 하나님 성전의 제사를 위한 거룩한 그릇들은 어떻게 사용되는가(2-3절)?
⬇ 아래로 인간. 잔치를 즐기던 왕은 왜 큰 공포에 사로잡히게 되는가(5-6절)?
? 물어봐. 벨사살 왕이 성전의 그릇들을 가져오라고 한 이유는 무엇일까(2절)?
! 느껴봐. 나는 하나님이 주신 소중한 은사와 선물을 제대로 사용하고 있는가?
➡ 옆으로 실천해. 매일의 삶 가운데 어떻게 하나님의 영광을 지키며, 그의 이름이 거룩히 여김을 받게 할 수 있을까?

Meditation. 벨사살의 손 vs. 하나님의 손
벨사살은 왕이 되자 1천 명의 귀족을 불러 자신의 손에 주어진 제국의 부와 권력을 마음껏 과시했다. 심지어는 하나님의 성전에서 가져온 성전 그릇을 내오라고 명령을 내려 이것으로 술을 마시며 유흥을 즐길 정도였다(2-3절). 하나님을 의식하지 않았고, 자신이 절대적인 기준이었다. 바로 그때 하나님의 손가락이 나타나 왕궁의 석회벽에 글자를 쓴다. 알 수 없는 글자가 기록되는 것을 본 벨사살 왕은 큰 층격을 받고 공포에 사로잡힌다. 허리의 뼈마디들이 다 풀어져 흩어지고, 제대로 서 있을 힘도 없을 정도로 벌벌 떨었다(6절). 하나님의 손가락은 자기 손을 자랑하던 벨사살의 잔치를 순식간에 뒤집어 놓았다. 하나님의 손가락이 벽에 쓴 글자는 누구도 감히 해석할 수 없었기에 벨사살 왕은 더 큰 공포에 사로잡힌다(8-9절).
지금 나의 손은 어디를 향하고 있는가? 나의 만족과 즐거움을 향하는가, 아니면 하나님의 이름이 거룩히 여김을 받도록 사용하고 있는가?
<young2080에서 가져왔습니다>

Advertisements

Leave a Reply

Fill in your details below or click an icon to log in:

WordPress.com Log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WordPress.com account. Log Out /  Change )

Google+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Google+ account. Log Out /  Change )

Twitter picture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Twitter account. Log Out /  Change )

Facebook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Facebook account. Log Out /  Change )

Connecting to %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