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2-07. QT큐티체조. 다니엘 Daniel 10:1-9.

간단설명. 고레스 왕 제3년 다니엘은 환상 중에 하나님이 보내신 이를 보고 힘이 빠졌다.

성경본문. 다니엘 Daniel 10:1-9
한글본문.
1바사 왕 고레스 제삼년에 한 일이 벨드사살이라 이름한 다니엘에게 나타났는데 그 일이 참되니 곧 큰 전쟁에 관한 것이라 다니엘이 그 일을 분명히 알았고 그 환상을 깨달으니라 2그 때에 나 다니엘이 세 이레 동안을 슬퍼하며 3세 이레가 차기까지 좋은 떡을 먹지 아니하며 고기와 포도주를 입에 대지 아니하며 또 기름을 바르지 아니하니라 4첫째 달 이십사일에 내가 힛데겔이라 하는 큰 강 가에 있었는데 5그 때에 내가 눈을 들어 바라본즉 한 사람이 세마포 옷을 입었고 허리에는 우바스 순금 띠를 띠었더라 6또 그의 몸은 황옥 같고 그의 얼굴은 번갯빛 같고 그의 눈은 횃불 같고 그의 팔과 발은 빛난 놋과 같고 그의 말소리는 무리의 소리와 같더라 7이 환상을 나 다니엘이 홀로 보았고 나와 함께 한 사람들은 이 환상은 보지 못하였어도 그들이 크게 떨며 도망하여 숨었느니라 8그러므로 나만 홀로 있어서 이 큰 환상을 볼 때에 내 몸에 힘이 빠졌고 나의 아름다운 빛이 변하여 썩은 듯하였고 나의 힘이 다 없어졌으나 9내가 그의 음성을 들었는데 그의 음성을 들을 때에 내가 얼굴을 땅에 대고 깊이 잠들었느니라

영어본문.
1.In the third year of Cyrus king of Persia, a revelation was given to Daniel (who was called Belteshazzar). Its message was true and it concerned a great war. The understanding of the message came to him in a vision. 2.At that time I, Daniel, mourned for three weeks. 3.I ate no choice food; no meat or wine touched my lips; and I used no lotions at all until the three weeks were over. 4.On the twenty-fourth day of the first month, as I was standing on the bank of the great river, the Tigris, 5.I looked up and there before me was a man dressed in linen, with a belt of the finest gold around his waist. 6.His body was like chrysolite, his face like lightning, his eyes like flaming torches, his arms and legs like the gleam of burnished bronze, and his voice like the sound of a multitude. 7.I, Daniel, was the only one who saw the vision; the men with me did not see it, but such terror overwhelmed them that they fled and hid themselves. 8.So I was left alone, gazing at this great vision; I had no strength left, my face turned deathly pale and I was helpless. 9.Then I heard him speaking, and as I listened to him, I fell into a deep sleep, my face to the ground.

도움말.
일(1절). 히브리어 ‘다바르’는 말씀을 뜻하며, 시각과 청각으로 받는 일종의 영상 메시지를 말한다.
세 이레(2절). 여기서는 3주, 21일을 말한다.
첫째 달 이십사일(4절). 유대력으로 유월절에 해당한다.
힛데겔(4절). 티그리스 강을 가리킨다(창 2:14 참조).
세마포 옷(5절). 제사장이 입는 옷이다(출 39:28 참조).
우바스(5절). 잘 정련된 좋은 금이 나오는 유명한 산지다(렘 10:9 참조).
황옥(6절). 제사장의 판결흉패에 박은 보석 중 하나다.
그들이 크게 떨며(7절). 직역하면 ‘큰 떨림이 그들 위를 덮쳤다’이다.

큐티체조.
⬆ 위로 하나님. 다니엘이 만난 인자와 같은 한 사람은 어떤 모습인가(5-6절)?
⬇ 아래로 인간. 이 사람을 본 다니엘의 반응은 어떠했는가(8-9절)?
? 물어봐. 다니엘과 함께한 사람들은 환상을 보지 못했지만 왜 도망해 숨었을까(7절)?
! 느껴봐. 내게는 나라와 민족을 위한 슬픔과 탄식이 있는가?
➡ 옆으로 실천해. 내 삶 가운데 어떻게 하면 예수 그리스도를 더욱 깊이 만나고 체험할 수 있을까?

Meditation. 깊은 슬픔 가운데 만난 그리스도
고레스 제3년은 바벨론에 있던 유다의 포로 귀환이 시작됐지만, 대적자들의 반대와 방해로 성벽재건이 중단됐다는 슬픈 소식이 들려왔을 때다(스 4:4-5 참조). 이때 다니엘에게 하나님의 말씀이 임했는데, 듣기만 하는 것이 아니라 보고 깨닫는 말씀으로 큰 전쟁에 관한 것이었다(1절). 다니엘은 큰 위기와 두려움을 느끼며 3주 동안 떡, 고기, 포도주를 금하고 간절히 기도했다. 이런 간절한 기도 가운데 천사와는 질적으로 다른 놀라운 한 인자 같은 이를 마주하는데, 그의 복장과 얼굴빛, 눈, 팔과 발, 소리는 그리스도의 모습과 일치한다(계 1:12-18, 겔 1:26-28 참조). 그의 위엄있는 임재와 두려운 소리 앞에 함께 있던 사람들은 비록 보지 못했으나 크게 떨며 도망가고 숨는다(7절, 행 9:3-7 참조). 다니엘은 이 소리를 감당하지 못하고 그 자리에서 얼굴을 땅에 대고 깊은 잠에 빠져든다.
내게는 다니엘과 같은 슬픔과 탄식이 있는가? 지금보다 더욱 그리스도께 가까이 나아가려면 어떤 변화와 결단이 필요할까?
<young2080에서 가져왔습니다>

Advertisements

Leave a Reply

Fill in your details below or click an icon to log in:

WordPress.com Log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WordPress.com account. Log Out /  Change )

Google+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Google+ account. Log Out /  Change )

Twitter picture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Twitter account. Log Out /  Change )

Facebook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Facebook account. Log Out /  Change )

Connecting to %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