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6-09-27. QT큐티체조.

간단설명. 열나흘째 되는 날에 배가 육지 가까이 이르자 사공들이 도망하려고 하고 바울은 이를 말리면서 그들에게 음식을 먹게 한다. 배는 마침내 육지에 이르게 되고 276명이 다 상륙한다.

성경본문. 사도행전 27:27-44
한글본문.
27열나흘째 되는 날 밤에 우리가 아드리아 바다에서 이리 저리 쫓겨가다가 자정쯤 되어 사공들이 어느 육지에 가까워지는 줄을 짐작하고 28물을 재어 보니 스무 길이 되고 조금 가다가 다시 재니 열다섯 길이라 29암초에 걸릴까 하여 고물로 닻 넷을 내리고 날이 새기를 고대하니라 30사공들이 도망하고자 하여 이물에서 닻을 내리는 체하고 거룻배를 바다에 내려 놓거늘 31바울이 백부장과 군인들에게 이르되 이 사람들이 배에 있지 아니하면 너희가 구원을 얻지 못하리라 하니 32이에 군인들이 거룻줄을 끊어 떼어 버리니라 33날이 새어 가매 바울이 여러 사람에게 음식 먹기를 권하여 이르되 너희가 기다리고 기다리며 먹지 못하고 주린 지가 오늘까지 열나흘인즉 34음식 먹기를 권하노니 이것이 너희의 구원을 위하는 것이요 너희 중 머리카락 하나도 잃을 자가 없으리라 하고 35떡을 가져다가 모든 사람 앞에서 하나님께 축사하고 떼어 먹기를 시작하매 36그들도 다 안심하고 받아 먹으니 37배에 있는 우리의 수는 전부 이백칠십육 명이더라 38배부르게 먹고 밀을 바다에 버려 배를 가볍게 하였더니 39날이 새매 어느 땅인지 알지 못하나 경사진 해안으로 된 항만이 눈에 띄거늘 배를 거기에 들여다 댈 수 있는가 의논한 후 40닻을 끊어 바다에 버리는 동시에 키를 풀어 늦추고 돛을 달고 바람에 맞추어 해안을 향하여 들어가다가 41두 물이 합하여 흐르는 곳을 만나 배를 걸매 이물은 부딪쳐 움직일 수 없이 붙고 고물은 큰 물결에 깨어져 가니 42군인들은 죄수가 헤엄쳐서 도망할까 하여 그들을 죽이는 것이 좋다 하였으나 43백부장이 바울을 구원하려 하여 그들의 뜻을 막고 헤엄칠 줄 아는 사람들을 명하여 물에 뛰어내려 먼저 육지에 나가게 하고 44그 남은 사람들은 널조각 혹은 배 물건에 의지하여 나가게 하니 마침내 사람들이 다 상륙하여 구조되니라

영어본문.
27 On the fourteenth night we were still being driven across the Adriatic Sea, when about midnight the sailors sensed they were approaching land. 28 They took soundings and found that the water was a hundred and twenty feet deep. A short time later they took soundings again and found it was ninety feet deep. 29 Fearing that we would be dashed against the rocks, they dropped four anchors from the stern and prayed for daylight. 30 In an attempt to escape from the ship, the sailors let the lifeboat down into the sea, pretending they were going to lower some anchors from the bow. 31 Then Paul said to the centurion and the soldiers, “Unless these men stay with the ship, you cannot be saved.” 32 So the soldiers cut the ropes that held the lifeboat and let it fall away. 33 Just before dawn Paul urged them all to eat. “For the last fourteen days,” he said, “you have been in constant suspense and have gone without food–you haven’t eaten anything. 34 Now I urge you to take some food. You need it to survive. Not one of you will lose a single hair from his head.” 35 After he said this, he took some bread and gave thanks to God in front of them all. Then he broke it and began to eat. 36 They were all encouraged and ate some food themselves. 37 Altogether there were 276 of us on board. 38 When they had eaten as much as they wanted, they lightened the ship by throwing the grain into the sea. 39 When daylight came, they did not recognize the land, but they saw a bay with a sandy beach, where they decided to run the ship aground if they could. 40 Cutting loose the anchors, they left them in the sea and at the same time untied the ropes that held the rudders. Then they hoisted the foresail to the wind and made for the beach. 41 But the ship struck a sandbar and ran aground. The bow stuck fast and would not move, and the stern was broken to pieces by the pounding of the surf. 42 The soldiers planned to kill the prisoners to prevent any of them from swimming away and escaping. 43 But the centurion wanted to spare Paul’s life and kept them from carrying out their plan. He ordered those who could swim to jump overboard first and get to land. 44 The rest were to get there on planks or on pieces of the ship. In this way everyone reached land in safety.

도움말.
길(28절). 헬라어 ‘오르귀이아’로서, 양 팔을 벌려서 쭉 폈을 때 한손의 중지 끝에서부터 다른 손의 중지 끝까지의 길이로, 대략 1.8m로 본다.
고물(29절), 이물(30절). 고물은 배의 뒷부분을, 이물은 배의 앞부분을 의미한다.

큐티체조.
⬆ 위로 하나님. 조난당하고 있던 배에서 마침내 하나님은 어떠한 존재가 되셨는가(35절)?
⬇ 아래로 인간. 그 배에서 바울은 어떤 역할을 하고 있는가(31-32절, 11절 참고)?
? 물어봐. 백부장 율리오가 바울의 생명을 구하고자 했던 이유는 무엇이었을까(43절)?
! 느껴봐. 참된 리더십이 하나님의 말씀을 듣는 것에서 시작된다는 것을 믿고 있는가?
➡ 옆으로 실천해. 하나님의 말씀을 듣고 순종함으로 진정한 리더십을 발휘해야 할 삶의 자리는 어디인가?

Meditation. 진정한 리더
미항을 떠난 지 두 주간 동안 표류하던 배가 한 밤중에 육지로 떠밀리고 있었다(27절). 이제 정말로 긴박한 순간들이 왔다. 암초에 걸리지 않고 배를 육지에 최대한 가까이 정박시켜야 한다. 그렇지 않으면 배는 오히려 암초에 부딪혀 파선될 것이다. 이 와중에 그 배를 지휘하며 목소리를 높이는 사람이 있다(31, 33-35절). 다름 아닌 바울이다. 그 항해를 시작할 때와는 다르게 백부장과 선원들의 귀를 사로잡고 있다. 바울의 모든 말은 다 맞아 들어갔고, 심지어 상식에 어긋나는 역설까지도 통했다. 바울의 말을 따라 거룻줄을 잘랐고(32절), 하나님께 축사하고 떡을 떼어 먹었다(35절). 바울은 그 배에 타고 있던 일행들의 실질적 사령관이었다. 더욱이 백부장은 이미 바울의 권위에 순복해 사람들의 뜻을 막고(43절) 바울을 호위하고 있다.
바울의 리더십은 하나님의 말씀에서 왔다. 그 말씀을 듣는 사람이 결국 리더가 된다. 당신은 매 순간 하나님의 말씀을 붙들고 순종하면서 맡겨 주신 사람들 가운데 영적 리더의 역할을 감당하고 있는가?
<young2080에서 가져왔습니다>

Advertisements

Leave a Reply

Fill in your details below or click an icon to log in:

WordPress.com Log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WordPress.com account. Log Out / Change )

Twitter picture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Twitter account. Log Out / Change )

Facebook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Facebook account. Log Out / Change )

Google+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Google+ account. Log Out / Change )

Connecting to %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