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2-05. QT큐티체조. 마가복음 7:31-37.

간단설명. 예수님은 갈릴리의 한 마을에서 귀 먹고 말 더듬는 한 장애인을 치유해 주셨는데, 이 과정에서 주님이 보이신 행동은 무엇을 의미하는가?

성경본문. 마가복음 7:31-37
한글본문.
31예수께서 다시 두로 지방에서 나와 시돈을 지나고 데가볼리 지방을 통과하여 갈릴리 호수에 이르시매 32사람들이 귀 먹고 말 더듬는 자를 데리고 예수께 나아와 안수하여 주시기를 간구하거늘 33예수께서 그 사람을 따로 데리고 무리를 떠나사 손가락을 그의 양 귀에 넣고 침을 뱉어 그의 혀에 손을 대시며 34하늘을 우러러 탄식하시며 그에게 이르시되 에바다 하시니 이는 열리라는 뜻이라 35그의 귀가 열리고 혀가 맺힌 것이 곧 풀려 말이 분명하여졌더라 36예수께서 그들에게 경고하사 아무에게도 이르지 말라 하시되 경고하실수록 그들이 더욱 널리 전파하니 37사람들이 심히 놀라 이르되 그가 모든 것을 잘하였도다 못 듣는 사람도 듣게 하고 말 못하는 사람도 말하게 한다 하니라

영어본문.
31.Then Jesus left the vicinity of Tyre and went through Sidon, down to the Sea of Galilee and into the region of the Decapolis. 32.There some people brought to him a man who was deaf and could hardly talk, and they begged him to place his hand on the man. 33.After he took him aside, away from the crowd, Jesus put his fingers into the man’s ears. Then he spit and touched the man’s tongue. 34.He looked up to heaven and with a deep sigh said to him, “Ephphatha!” (which means, “Be opened!” ). 35.At this, the man’s ears were opened, his tongue was loosened and he began to speak plainly. 36.Jesus commanded them not to tell anyone. But the more he did so, the more they kept talking about it. 37.People were overwhelmed with amazement. “He has done everything well,” they said. “He even makes the deaf hear and the mute speak.”

도움말.
탄식하시며(34절). 영어성경에는 주로 컴패션(compassion)을 사용했는데, 주님이 두 사람의 상태에 같이 마음 아파하신 것을 표현하는 말이었다. 주님의 행동은 이러한 깊은 마음의 표현이었다.
모든 것을 잘하였도다(37절). 사람들의 질병과 귀신을 내어 쫓는 주님을 관찰하면서 당시 대중이 주님을 평가한 말이다. 사람을 창조하신 주님은 사람을 온전히 회복케 하시는 회복의 주님이시라는 사실이 입증되었다.

큐티체조.
⬆ 위로 하나님. 고통 가운데 있는 사람들을 향한 주님의 마음을 잘 표현하고 있는 단어는 무엇인가(34절)?
⬇ 아래로 인간. 귀 먹고 말 못하는 사람은 누구의 도움으로 주님께 나아오게 되었는가(32절)?
? 물어봐. 왜 주님은 말씀으로 하지 않으시고 직접 그의 귀와 혀에 자신의 손을 터치하셨는가(33-34절)?
! 느껴봐. 당신은 주님이 사람들의 고통을 향해 깊이 탄식하고 계신 것을 아는가?
➡ 옆으로 실천해. 당신이 주님께로 데리고 나와야 할, 장애인과 병자는 누구인가?

Meditation. 거룩한 마음, 거룩한 터치
탄식하는 마음, 긍휼히 여기는 마음은 고통당하는 인간들을 향하신 주님의 마음이었다. 사람들이 주님께로 한 장애인(disable)을 데리고 나왔다. 들을 수 없고 말을 더듬었던 그는 하나님의 말씀을 들을 수도 없었다. 그의 마음은 얼마나 어둡고 고통스러웠을까? 주님이 창조하신 사람이 심각한 장애를 경험하고 있는 것이다. 주님의 마음은 그의 부모 마음 이상이었다. 그의 창조주이시며, 그의 귀와 혀의 주님이셨다. 그를 향한 주님의 깊은 탄식이 흘러 나왔다. 그리고 기꺼이 그 부모가 했을 것처럼, 그 두 귀에 손을 대셨다. 자신의 침을 그의 혀에 묻히셨다. 거룩한 손을 귀에 대셨고 거룩한 침을 혀에 묻히셨다. 이로써 인간을 흙으로 지으시고 그 코에 생기를 불어 넣으셔서 생령(living soul)을 만드신 주님은 재창조의 역사를 이루셨다.
당신은 주님이 당신도 탄식하는 마음으로 구속하신 것을 아는가? 그 마음으로 장애로 고통하는 자들과 함께 고통하며, 그들을 주님께로 나아오게 하는 역할을 하고 있는가?
<young2080에서 가져왔습니다>

Advertisements

Leave a Reply

Fill in your details below or click an icon to log in:

WordPress.com Log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WordPress.com account. Log Out /  Change )

Google+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Google+ account. Log Out /  Change )

Twitter picture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Twitter account. Log Out /  Change )

Facebook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Facebook account. Log Out /  Change )

w

Connecting to %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