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2-21. QT큐티체조. 마가복음 11:1-11.

간단설명. 그 동안 은밀히 사역하셨던 주님이 이제 공적으로 자신의 존재를 드러내신다. 예루살렘 성에 들어가실 때 굳이 나귀 새끼를 타신 이유는 무엇이며, 사람들은 어떤 기대감으로 주님을 환영했을까?

성경본문. 마가복음 11:1-11
한글본문.
1그들이 예루살렘에 가까이 와서 감람 산 벳바게와 베다니에 이르렀을 때에 예수께서 제자 중 둘을 보내시며 2이르시되 너희는 맞은편 마을로 가라 그리로 들어가면 곧 아직 아무도 타 보지 않은 나귀 새끼가 매여 있는 것을 보리니 풀어 끌고 오라 3만일 누가 너희에게 왜 이렇게 하느냐 묻거든 주가 쓰시겠다 하라 그리하면 즉시 이리로 보내리라 하시니 4제자들이 가서 본즉 나귀 새끼가 문 앞 거리에 매여 있는지라 그것을 푸니 5거기 서 있는 사람 중 어떤 이들이 이르되 나귀 새끼를 풀어 무엇 하려느냐 하매 6제자들이 예수께서 이르신 대로 말한대 이에 허락하는지라 7나귀 새끼를 예수께로 끌고 와서 자기들의 겉옷을 그 위에 얹어 놓으매 예수께서 타시니 8많은 사람들은 자기들의 겉옷을, 또 다른 이들은 들에서 벤 나뭇가지를 길에 펴며 9앞에서 가고 뒤에서 따르는 자들이 소리 지르되 호산나 찬송하리로다 주의 이름으로 오시는 이여 10찬송하리로다 오는 우리 조상 다윗의 나라여 가장 높은 곳에서 호산나 하더라 11예수께서 예루살렘에 이르러 성전에 들어가사 모든 것을 둘러 보시고 때가 이미 저물매 열두 제자를 데리시고 베다니에 나가시니라

영어본문.
1.As they approached Jerusalem and came to Bethphage and Bethany at the Mount of Olives, Jesus sent two of his disciples, 2.saying to them, “Go to the village ahead of you, and just as you enter it, you will find a colt tied there, which no one has ever ridden. Untie it and bring it here. 3.If anyone asks you, ‘Why are you doing this?’ tell him, ‘The Lord needs it and will send it back here shortly.’ ” 4.They went and found a colt outside in the street, tied at a doorway. As they untied it, 5.some people standing there asked, “What are you doing, untying that colt?” 6.They answered as Jesus had told them to, and the people let them go. 7.When they brought the colt to Jesus and threw their cloaks over it, he sat on it. 8.Many people spread their cloaks on the road, while others spread branches they had cut in the fields. 9.Those who went ahead and those who followed shouted, “Hosanna!” “Blessed is he who comes in the name of the Lord!” 10.”Blessed is the coming kingdom of our father David!” “Hosanna in the highest!” 11.Jesus entered Jerusalem and went to the temple. He looked around at everything, but since it was already late, he went out to Bethany with the Twelve.

도움말.
나귀 새끼(2, 4절). 스가랴 선지자를 통한 메시아 예언을 이루려 하심이었다(슥 9:9, 마 21:5). 예언의 성취를 통해 주님이 공의와 겸손으로 구원을 베푸시는 왕이심을 나타내고 있다.
다윗의 나라여(10절). 병행 구절에는 ‘다윗의 자손’으로 표현하고 있다(마 21:9). 예수님께 대한 기대에는 강력한 힘을 통해 로마의 압제에서 자신들을 구하고 다시금 다윗의 왕국을 재현해 달라는 염원이 담겨 있었다.

큐티체조.
⬆ 위로 하나님. 왕이신 주님의 겸손하신 성품을 어떻게 표현하고 있는가(2절)?
⬇ 아래로 인간. 사람들의 대중적인 기대감과 환영은 얼마나 지속되었는가(7-10절)?
? 물어봐. 왜 주님은 이렇게 중요한 순간에 굳이 나귀 새끼를 선택하셨을까(2절)?
! 느껴봐. 주님의 공의와 겸손으로 주신 구원은 당신의 삶에서 어떻게 반영되고 있는가?
➡ 옆으로 실천해. 구원을 이루어 가기 위해 매일의 삶 가운데 어떻게 겸손한 삶을 살아가야 하겠는가?

Meditation. 겸손한 왕, 변덕스런 백성
주님은 왕으로 세상에 오셨다. 그러나 비천하게 마구간에서 탄생하셨다. 우주의 주인이 가장 낮은 곳을 택하신 것이다. 왕은 말을 타셔야 하는데 나귀, 그것도 새끼를 선택하셨다. 얼마나 어울리지 않는 모습인가? 주님의 십자가 구원은 바로 그런 주님의 겸손함과 낮아짐의 표현이었다(빌 2:5-9). 그러나 대중들은 대박을 꿈꾸고 있었다. 정치적이고 군사적인 힘의 구원을 기대하고 있었다. 그 기대감은 며칠 후 십자가에 못 박으라는 함성으로 바뀌었다.
오늘날 우리가 이해하고 기대하는 구원의 의미는 무엇인가? 그저 예수 믿으면 천국 가고, 어떻게 사는 게 중요한 게 아니라 이미 얻었고 죽음 이후에 가게 될 천국만을 생각하는 것은 아닌가? 우리는 매일 더 좋은 말을 탈 생각을 버리고 나귀 새끼를 탈 생각을 해야 한다. 좋은 기회들이 열려 있지만 그 중에서 가장 열악한 환경을 선택할 준비가 되어야 한다. 당신이 가고 있는 구원의 길은 겸손한 왕의 길인가, 아니면 변덕스런 백성들의 길인가?
<young2080에서 가져왔습니다>

Advertisements

Leave a Reply

Fill in your details below or click an icon to log in:

WordPress.com Log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WordPress.com account. Log Out /  Change )

Google+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Google+ account. Log Out /  Change )

Twitter picture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Twitter account. Log Out /  Change )

Facebook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Facebook account. Log Out /  Change )

Connecting to %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