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4-23. QT큐티체조. 사사기 6:33-40.

간단설명. 미디안을 비롯한 적군들이 이스라엘을 공격하러 올라오자 기드온은 나팔을 불어 군대를 소집하고 하나님의 뜻을 구한다.

성경본문. 사사기 6:33-40
한글본문.
33그 때에 미디안과 아말렉과 동방 사람들이 다 함께 모여 요단 강을 건너와서 이스르엘 골짜기에 진을 친지라 34여호와의 영이 기드온에게 임하시니 기드온이 나팔을 불매 아비에셀이 그의 뒤를 따라 부름을 받으니라 35기드온이 또 사자들을 온 므낫세에 두루 보내매 그들도 모여서 그를 따르고 또 사자들을 아셀과 스불론과 납달리에 보내매 그 무리도 올라와 그를 영접하더라 36기드온이 하나님께 여쭈되 주께서 이미 말씀하심 같이 내 손으로 이스라엘을 구원하시려거든 37보소서 내가 양털 한 뭉치를 타작 마당에 두리니 만일 이슬이 양털에만 있고 주변 땅은 마르면 주께서 이미 말씀하심 같이 내 손으로 이스라엘을 구원하실 줄을 내가 알겠나이다 하였더니 38그대로 된지라 이튿날 기드온이 일찍이 일어나서 양털을 가져다가 그 양털에서 이슬을 짜니 물이 그릇에 가득하더라 39기드온이 또 하나님께 여쭈되 주여 내게 노하지 마옵소서 내가 이번만 말하리이다 구하옵나니 내게 이번만 양털로 시험하게 하소서 원하건대 양털만 마르고 그 주변 땅에는 다 이슬이 있게 하옵소서 하였더니 40그 밤에 하나님이 그대로 행하시니 곧 양털만 마르고 그 주변 땅에는 다 이슬이 있었더라

영어본문.
33.Now all the Midianites, Amalekites and other eastern peoples joined forces and crossed over the Jordan and camped in the Valley of Jezreel. 34.Then the Spirit of the LORD came upon Gideon, and he blew a trumpet, summoning the Abiezrites to follow him. 35.He sent messengers throughout Manasseh, calling them to arms, and also into Asher, Zebulun and Naphtali, so that they too went up to meet them. 36.Gideon said to God, “If you will save Israel by my hand as you have promised- 37.look, I will place a wool fleece on the threshing floor. If there is dew only on the fleece and all the ground is dry, then I will know that you will save Israel by my hand, as you said.” 38.And that is what happened. Gideon rose early the next day; he squeezed the fleece and wrung out the dew–a bowlful of water. 39.Then Gideon said to God, “Do not be angry with me. Let me make just one more request. Allow me one more test with the fleece. This time make the fleece dry and the ground covered with dew.” 40.That night God did so. Only the fleece was dry; all the ground was covered with dew.

도움말.
임하시니(34절). 히브리어 ‘라바쉬’는 옷입다는 뜻이다.
아비에셀(34절). 므낫세 지파의 기드온 가문 사람이다(6:11 참조).
이번만 말하리이다(39절). ‘참으로 이번만 말하게 하소서’라는 뜻으로 매우 두렵고 조심스러움을 표현한다.

큐티체조.
⬆ 위로 하나님. 하나님은 기드온의 연속적인 간청에 어떻게 응답하시는가(38, 40절)?
⬇ 아래로 인간. 기드온이 나팔을 불자 어떤 일이 일어나는가(34-35절)?
? 물어봐. 기드온이 양털로 하나님의 표징을 구한 이유는 무엇일까(37, 39절)?
! 느껴봐. 나는 하나님의 뜻을 어떻게 분별하고 있는가?
➡ 옆으로 실천해. 내가 최근 이중확인을 하면서 분별하고자 애쓴 일은 무엇이었는가?

Meditation. 거듭 확인하라.
하나님의 뜻인지 의심스럽고 자신이 없을 때 나는 어떻게 결정하는가? 기드온처럼 양털 기적을 구하는 것은 너무나도 위험천만한 일이 아닐까? 중요한 것은 하나님의 뜻을 거듭 확인하는 일이다. 이를 이중확인(double confirmation)이라 한다. 기드온은 자신을 큰 용사로 부르는 하나님의 뜻을 이미 확인했지만 두렵고 자신감이 없었다. 그래서 거듭 하나님의 표징을 구한다. 먼저는 양털에만 이슬이 있고 주변 땅은 마르도록 하는 표징이다(37절). 그러자 하나님이 응답하신다. 더 이상 부정할 수 없는 하나님의 뜻이 분명해졌다. 그러나 여전히 자신이 없었다. 그래서 이번에는 양털만 마르고 주변은 이슬로 젖도록 구한다. 기드온은 하나님의 뜻이 어디 있는지 발견하기 위해 기도한 것이 아니라, 이미 알고 있는 하나님의 뜻에 대한 분명한 확증을 거듭 구한 것이다.

지금 내가 행하려는, 그러나 여전히 두렵고 힘든 하나님의 뜻은 무엇인가? 무턱대고 나가지 말고 걸음걸음 하나님의 인도와 확증을 구하라.
<young2080에서 가져왔습니다>

Advertisements

Leave a Reply

Fill in your details below or click an icon to log in:

WordPress.com Log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WordPress.com account. Log Out /  Change )

Google+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Google+ account. Log Out /  Change )

Twitter picture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Twitter account. Log Out /  Change )

Facebook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Facebook account. Log Out /  Change )

Connecting to %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