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1-26. QT큐티체조. 다니엘 Daniel 6:10-18.

간단설명. 금령이 세워지고도 하나님께 예배하는 다니엘을 발견한 다른 신하들은 왕에게 그를 고발하고, 왕은 할 수 없이 다니엘을 사자 굴에 넣도록 명한다.

성경본문. 다니엘 Daniel 6:10-18
한글본문.
10다니엘이 이 조서에 왕의 도장이 찍힌 것을 알고도 자기 집에 돌아가서는 윗방에 올라가 예루살렘으로 향한 창문을 열고 전에 하던 대로 하루 세 번씩 무릎을 꿇고 기도하며 그의 하나님께 감사하였더라 11그 무리들이 모여서 다니엘이 자기 하나님 앞에 기도하며 간구하는 것을 발견하고 12이에 그들이 나아가서 왕의 금령에 관하여 왕께 아뢰되 왕이여 왕이 이미 금령에 왕의 도장을 찍어서 이제부터 삼십 일 동안에는 누구든지 왕 외의 어떤 신에게나 사람에게 구하면 사자 굴에 던져 넣기로 하지 아니하였나이까 하니 왕이 대답하여 이르되 이 일이 확실하니 메대와 바사의 고치지 못하는 규례니라 하는지라 13그들이 왕 앞에서 말하여 이르되 왕이여 사로잡혀 온 유다 자손 중에 다니엘이 왕과 왕의 도장이 찍힌 금령을 존중하지 아니하고 하루 세 번씩 기도하나이다 하니 14왕이 이 말을 듣고 그로 말미암아 심히 근심하여 다니엘을 구원하려고 마음을 쓰며 그를 건져내려고 힘을 다하다가 해가 질 때에 이르렀더라 15그 무리들이 또 모여 왕에게로 나아와서 왕께 말하되 왕이여 메대와 바사의 규례를 아시거니와 왕께서 세우신 금령과 법도는 고치지 못할 것이니이다 하니 16이에 왕이 명령하매 다니엘을 끌어다가 사자 굴에 던져 넣는지라 왕이 다니엘에게 이르되 네가 항상 섬기는 너의 하나님이 너를 구원하시리라 하니라 17이에 돌을 굴려다가 굴 어귀를 막으매 왕이 그의 도장과 귀족들의 도장으로 봉하였으니 이는 다니엘에 대한 조치를 고치지 못하게 하려 함이었더라 18왕이 궁에 돌아가서는 밤이 새도록 금식하고 그 앞에 오락을 그치고 잠자기를 마다하니라

영어본문.
10.Now when Daniel learned that the decree had been published, he went home to his upstairs room where the windows opened toward Jerusalem. Three times a day he got down on his knees and prayed, giving thanks to his God, just as he had done before. 11.Then these men went as a group and found Daniel praying and asking God for help. 12.So they went to the king and spoke to him about his royal decree: “Did you not publish a decree that during the next thirty days anyone who prays to any god or man except to you, O king, would be thrown into the lions’ den?” The king answered, “The decree stands–in accordance with the laws of the Medes and Persians, which cannot be repealed.” 13.Then they said to the king, “Daniel, who is one of the exiles from Judah, pays no attention to you, O king, or to the decree you put in writing. He still prays three times a day.” 14.When the king heard this, he was greatly distressed; he was determined to rescue Daniel and made every effort until sundown to save him. 15.Then the men went as a group to the king and said to him, “Remember, O king, that according to the law of the Medes and Persians no decree or edict that the king issues can be changed.” 16.So the king gave the order, and they brought Daniel and threw him into the lions’ den. The king said to Daniel, “May your God, whom you serve continually, rescue you!” 17.A stone was brought and placed over the mouth of the den, and the king sealed it with his own signet ring and with the rings of his nobles, so that Daniel’s situation might not be changed. 18.Then the king returned to his palace and spent the night without eating and without any entertainment being brought to him. And he could not sleep.

도움말.
하루 세 번씩(10절). 새벽, 오후, 해 질 때를 말한다.
귀족들의 도장으로 봉하였으니(17절). 왕의 도장에 이어 귀족들의 도장은 다니엘이 갇힌 사자 굴을 이중으로 봉인하게 했다.

큐티체조.
⬆ 위로 하나님. 다리오 왕은 하나님을 어떻게 인식했는가(16절)?
⬇ 아래로 인간. 왕의 조서가 내려지자 다니엘은 어떻게 반응하는가(10절)?
? 물어봐. 돌을 굴려다가 굴 어귀를 막은 이유는 무엇인가(17절)?
! 느껴봐. 신하들이 다니엘을 고소했을 때 왕의 심정은 어떠했을까?
➡ 옆으로 실천해. 나는 순응을 강요하는 냉엄한 현실 앞에 성도의 신앙을 어떻게 발휘해야 할까?
Meditation. 순응할 것인가, 감행할 것인가.
마침내 바벨론에 기도금지법이 시행됐다. 하지만 다니엘은 다락방에 올라가 예루살렘을 향한 창문을 열고 하루에 세 번씩 하나님께 기도했다(10절). 서슬 퍼런 왕의 금령 앞에 다니엘이 이렇게 담대히 기도할 수 있었던 것은, 솔로몬의 중보기도(왕상 8:46-49)를 기억하며 유배된 이방 땅에서 전심으로 하나님을 구할 때 하나님이 역사하심을 신뢰하는 믿음 때문이다. 냉엄한 현실에 순응하면 당장에는 편하지만, 하나님의 통치가 이 땅에 임하지 못한다. 다니엘은 당장에 닥칠 고난 앞에 무릎 꿇지 않고 하나님의 통치가 이 땅의 통치질서를 새롭게 하시기를 구하는 순교자적 영성으로 주님 앞에 나아간다. 적들은 기다렸다는 듯이 왕에게 고발하고, 왕은 인간적인 안타까움을 뒤로하고(14, 18절), 다니엘을 사자 굴에 이중의 봉인으로 가두어 버린다(17절).
나는 하나님의 역사를 기대하며 정면으로 난관을 돌파할 기개가 있는가? 어떻게 하면 두려움과 망설임을 극복할 수 있을까?
<young2080에서 가져왔습니다>

Advertisements

Leave a Reply

Fill in your details below or click an icon to log in:

WordPress.com Log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WordPress.com account. Log Out /  Change )

Google+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Google+ account. Log Out /  Change )

Twitter picture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Twitter account. Log Out /  Change )

Facebook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Facebook account. Log Out /  Change )

Connecting to %s